• 서울
    B
    15℃
    미세먼지 나쁨
  • 경기
    B
    13℃
    미세먼지 나쁨
  • 인천
    B
    12℃
    미세먼지 나쁨
  • 광주
    B
    13℃
    미세먼지 나쁨
  • 대전
    B
    16℃
    미세먼지 매우나쁨
  • 대구
    B
    17℃
    미세먼지 매우나쁨
  • 울산
    B
    14℃
    미세먼지 매우나쁨
  • 부산
    B
    14℃
    미세먼지 매우나쁨
  • 강원
    B
    18℃
    미세먼지 매우나쁨
  • 충북
    B
    16℃
    미세먼지 나쁨
  • 충남
    B
    14℃
    미세먼지 나쁨
  • 전북
    B
    15℃
    미세먼지 나쁨
  • 전남
    B
    11℃
    미세먼지 나쁨
  • 경북
    B
    17℃
    미세먼지 매우나쁨
  • 경남
    B
    15℃
    미세먼지 매우나쁨
  • 제주
    B
    12℃
    미세먼지 매우나쁨
  • 세종
    B
    14℃
    미세먼지 매우나쁨
최종편집2024-04-18 19:19 (목) 기사제보 구독신청
“키움증권, 지난해 4분기 경상이익은 양호한 수준”
“키움증권, 지난해 4분기 경상이익은 양호한 수준”
  • 장원수 기자
  • 승인 2024.02.15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3년 4분기 : 악재 선반영, 거래대금 수혜

[인사이트코리아=장원수 기자] IBK투자증권은 15일 키움증권에 대해 지난해 4분기 실적은 시장 기대치에 부합했다고 전했다.

우도형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키움증권의 지난해 4분기 지배주주순이익은 -1914억원으로 컨센서스(-1875억원) 및 추정치(-1852억원)에 부합하는 실적을 시현했다”며 “지난해 4분기는 총 5110억원의 비용이 반영됐다”고 밝혔다.

우도형 연구원은 “세부적으로는 영풍제지 관련 및 기타 미수금 비용 4500억원, 부동산 프로젝트 파이낸싱(PF) 관련 보수적 비용 적립 300억원, 해외부동산 관련 비용 310억원(런던 오피스 250억원, 젠투펀드 60억원)”이라며 “영풍제지 관련 비용을 제외한다면 타사 대비 양호한 수준의 비용반영으로 판단된다”고 설명했다.

우 연구원은 “지난해 4분기 위탁매매 수수료수익은 거래대금 감소로 전분기 대비 23.7% 감소했다”며 “해외 주식 거래대금 점유율은 31.9%로 전분기 대비 3.1%p 개선되며 양호한 수준을 기록했다”고 지적했다.

그는 “Brokerage 관련 이자수익은 전분기 대비 6.8% 감소한 수준을 기록했다. IB 및 기타 수수료손익은 전분기 대비 17.1% 증가했지만 여전히 부동산 PF 신규딜 부재로 회복이 더딘 것으로 판단된다”고 언급했다.

그는 “Trading 및 기타손익은 금리 하락에 따른 양호한 운용손익에도 충당금 반영으로 부진한 실적을 기록했다”며 “영업외손익은 해외부동산 관련 평가손실이 반영됨에 따라 부진했다”고 말했다.

이어 “자회사 중 저축은행은 충당금 반영 기준 정교화에 따라 비용 환입이 발생하며 양호한 실적을 시현했다”며 “캐피탈은 보수적 PF 충당금을 반영함에 따라 실적은 부진했다”고 덧붙였다.

그는 “키움증권의 목표주가를 기존 대비 17.4% 상향한다”며 “이유는 적극적인 자사주 매입 및 소각으로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의 수혜를 받을 것으로 판단되며, 실적으로 확인된 적은 부동산 관련 우려는 주가 하방을 견고하게 할 것으로 생각되기 때문”이라고 전망했다.

그는 “또한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의 영향으로 1분기 거래대금 증가가 예상됨에 따라 2024년 실적 개선에 긍정적인 요인으로 작용할 전망”이라고 내다봤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