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1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ISSUE & TREND] 삼성·LG 세탁기 '최고'라는데, 美 월풀은 웬 딴지걸기?
미국 소비자 전문매체들이 최근 LG전자와 삼성전자의 최신 세탁기 제품을 ‘올해 최고의 세탁기’로 선정한 가운데 미국 월풀이 삼성과 LG전자 세탁기는 물론 부품까지 세이프가드 조치를 취할 것을 요구해 파문이 일고 있다. 이 회사는 세탁기에 대한 세이프가...
권호 기자  2017-10-19
[ISSUE & TREND] 은행의 중소기업 대출 ‘꺾기’ 의심거래 3년간 28조 달해
은행이 자신의 우월적 지위를 이용해 중소기업에게 최근 3년 간 29조원 규모의 '꺾기'를 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국회 정무위 김해영 의원(더불어민주당·부산 연제)은 금융감독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3년간 중소기업 대출 꺾기(구속성 금융...
권호 기자  2017-10-19
[ISSUE & TREND] 공정위 최고 포상금 4억8600만원 받은 '내부 고발자'
공정거래위원회가 내부 고발자 등에게 지급한 역대 포상금 최고액은 5억여 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김해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공정위로부터 제출받은 ‘역대 포상금 지급액수 상위 10건’을 분석한 결과 포상금 최고액은 지난해 12월에 지급한 4...
권호 기자  2017-10-18
[ISSUE & TREND] 금융회사 휴면·미청구 금융재산 22조5000억 달해
국내 금융회사가 보유한 휴면금융재산(1조4522억원)과 미청구 금융재산(21조원)이 22조4522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더불어민주당 김해영 의원이 17일 금융감독원으로부터 제출받은 ‘휴면금융재산 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 2017년 6월말 기준...
권호 기자  2017-10-17
[ISSUE & TREND] 대웅제약, 보톡스 균주 소송 美 법원 명령문 왜곡 논란
한동안 잠잠했던 메디톡스와 대웅제약의 보툴리눔톡신 균주 '도둑질' 법정 공방이 미국에서 국내로 넘어왔다.보툴리눔톡신(일명 보톡스) 균주 도둑질 공방과 관련, 메디톡스가 대웅제약을 상대로 제기한 소송에 대한 미국 법원의 명령문을 대웅제약이...
조혜승 기자  2017-10-16
[ISSUE & TREND] 삼성SDI, 금리 낮은 데도 삼성화재에 퇴직보험 몰아줘
삼성SDI가 퇴직연금 보험을 삼성그룹 계열사인 삼성화재에 몰아주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국회 정무위원회 소속인 심상정 의원(정의당)은 16일 삼성SDI의 퇴직연금 보험 총추계액 5496억원(2015년 기준) 가운데 삼성화재 적립금이 4978억원(201...
권호 기자  2017-10-16
[ISSUE & TREND] 최다 신고 스팸은 불법도박, 2위는 대출권유
2017년 3분기 스팸 최다 신고는 '불법 도박'으로 68만 건 이상 접수된 것으로 나타났다.16일 후후앤컴퍼니(대표 신진기)는 올해 3분기 동안 스팸 차단 앱 후후에 등록된 268만7522건의 스팸 유형을 분석한 결과, 이용자들이 가장...
강민경 기자  2017-10-16
[ISSUE & TREND] '미공개정보이용' 위반자, 대주주·임직원 등 내부자가 절반
최근 6년 간 적발된 불공정거래 10건 가운데 2건 이상이 미공개정보이용 위반인 것으로 나타났다. 미공개정보이용 위반자 절반 이상은 대주주와 임직원 등 내부자였다.16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김해영 의원(더불어민주당)이 금융감독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최...
권호 기자  2017-10-16
[ISSUE & TREND] 돈 몰리는 증시..."코스피 올해 안 2600 넘길 것"
코스피지수가 최근 본격적으로 상승세를 나타내면서 5개월 연속 주식형펀드 설정액이 증가하는 등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전문가들은 "세계 경기 개선과 3분기 실적 호조에 대한 기대감의 효과로 올해 안에 지수가 2600선을 넘길 것"이라는 장밋빛 전망을 내놓...
권호 기자  2017-10-13
[ISSUE & TREND] [2017 국감] CEO 증인 채택 기업들, 여의도서 '정보 전쟁'
새 정부 들어 첫 국정감사가 시작됐다. 추석연휴가 끝난 직후인 12일부터 31일까지 20일 동안 실시된다. 올해 국정감사에선 일감몰아주기와 재벌개혁 등 여야 간 각종 현안과 관련해 ...
조혜승 기자  2017-10-12
[ISSUE & TREND] 우리나라 1인당 금융자산 3768만원으로 세계 22위
우리나라 1인당 순 금융자산이 주요 53개국 가운데 22위라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순 금융자산이 가장 많은 국가는 미국, 스위스, 일본 순이었다.10일 독일 보험사인 알리안츠그룹이 발간한 '알리안츠 글로벌 자산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
권호 기자  2017-10-11
[ISSUE & TREND] 예금자 보호 대상 '부보예금' 2000조원 육박
금융권 보호대상 예금액이 지난 상반기 기준 2000조 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10일 예금보험공사는 예금자보호법에 의해 보호대상이 되는 은행·보험사·투자매매업자·투자중개업자·종합금융회사·상호저축은행 등 금융권의 ‘부보예금’ 액수가 지난 상반기 말 ...
권호 기자  2017-10-10
[ISSUE & TREND] 식약처 "시중 유통 생리대, 인체 위해성 없다"
식품의약처안전처(식약처)가 시중에 유통 중인 생리대의 인체 위해성에 대해 유해하지 않은 수준이라고 28일 밝혔다.식약처는 생리대에 함유된 휘발성유기화합물 중 위험성이 높은 10종에 대해 우선적으로 1차 전수조사와 위해 평가를 진행해 이 같은 결과가 나...
강민경 기자  2017-09-28
[ISSUE & TREND] 현대리바트, 계약과 다른 '맞춤 가구' 시공 후 모르쇠 일관
전문 주방·가구업체 현대리바트가 맞춤 가구 시공을 계약과 다르게 한 황당한 일이 벌어졌는데도 보상과 책임을 회피해 비판이 일고 있다. '맞춤'이라는 특성 때문에 비싸게 받아놓고 교환·재시공을 비롯한 보상은 모르쇠로 일관하고 있는 것이다....
강민경 기자  2017-09-22
[ISSUE & TREND] 자동차보험, 10명 중 2명은 인터넷으로 가입
스마트폰으로 자동차보험에 가입하는 사람이 올해 6월 말 기준,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2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사이버마케팅(CM)의 경우 10명 가운데 2명 이상이 온라인을 통해 자동차보험에 가입했다.19일 보험개발원에 따르면 올해 상...
권호 기자  2017-09-19
[ISSUE & TREND] 메디톡스 vs 대웅제약, 보톡스 균주 '도둑질 공방'
메디톡스와 대웅제약이 보툴리눔 톡신 균주 출처와 도용 의혹과 관련해 1년여에 걸쳐 공방을 벌이고 있다. 메디톡스는 일관되게 대웅제약이 "균주를 훔쳐갔다"고 하고, 대웅제약은 "독자 개발했다"고 주장하고 있다.양측의 입장이 첨예하게 갈리면서 경찰 수사 ...
조혜승 기자  2017-09-18
[ISSUE & TREND] [심층분석] 김정은 '비자금 파이프라인' 꽁꽁 막힌다
11일(현지 시각)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표결에 부쳐진 대북 제재결의안이 가결됨으로써 북한 김정은 노동당위원장의 외화벌이 돈줄이 꽁꽁 묶이게 된다. 미국은 ‘북한의 돈줄 옥죄기’ 제재가 상당한 효과를 거둘 것으로 보고 있다.북한 섬유 수출 금지와 해외 ...
조혜승 기자  2017-09-12
[ISSUE & TREND] 미스터피자, '갑질' 정우현 아들도 경영 일선 퇴진
‘갑질 논란’으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MP그룹(미스터피자)의 정우현 전 회장과 아들 정순민 부회장이 경영 일선에서 물러난다.12일 MP그룹에 따르면 다음달 27일 열리는 임시 주주총회에서 정순민 부회장이 등기이사에서 물러난다는 내용의 안건을 의결할 ...
권호 기자  2017-09-12
[ISSUE & TREND] 이재웅·안철수 협공, 김상조 결국 '이해진 논란' 사과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이해진 전 네이버 의장에 대한 발언과 관련해 사과했다. 이재웅 다음 창업자,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등의 비판이 잇따르자 한 발 물러서는 모양새다.11일 정부 세종청사 공정위 대회의실에서 열린 경제 민주화 관련 10개 단체 대표와...
강민경 기자  2017-09-11
[ISSUE & TREND] 허리케인 '어마' 美 플로리다 강타..."살인자가 왔다" 공포
최대 시속 260㎞의 강풍을 동반한 초대형 허리케인 ‘어마’가 카리브 해 섬들을 휩쓸었다. 10일 오후(현지시각) 미국 플로리다 주(州)로 상륙하면서 그 일대에 비상이 걸렸다. 주민들은 “살인자가 왔다”며 공포에 떨고 있다.‘어마’ 상륙에 따라 플로리...
강민경 기자  2017-09-10
여백
여백
뉴스 클릭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윤리강령기사제보광고안내구독신청찾아오시는 길불편신고독자 1:1 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엑설런스코리아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8길 34, 405호(여의도동,오륜빌딩)   |  대표전화: 02)2038-8980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아04453   |  등록일: 2017년4월7일   |  최초발행일: 1997년10월1일
발행인/편집인 : 윤길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길주   |  인터넷신문위원회 자율심의 준수서약사
Copyright © 1997 인사이트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