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H
    14℃
    미세먼지 좋음
  • 경기
    H
    16℃
    미세먼지 좋음
  • 인천
    H
    16℃
    미세먼지 좋음
  • 광주
    H
    14℃
    미세먼지 좋음
  • 대전
    H
    14℃
    미세먼지 좋음
  • 대구
    H
    16℃
    미세먼지 좋음
  • 울산
    H
    16℃
    미세먼지 좋음
  • 부산
    H
    16℃
    미세먼지 좋음
  • 강원
    H
    14℃
    미세먼지 좋음
  • 충북
    H
    14℃
    미세먼지 좋음
  • 충남
    H
    13℃
    미세먼지 좋음
  • 전북
    H
    15℃
    미세먼지 좋음
  • 전남
    H
    15℃
    미세먼지 좋음
  • 경북
    H
    17℃
    미세먼지 좋음
  • 경남
    H
    17℃
    미세먼지 좋음
  • 제주
    R
    17℃
    미세먼지 좋음
  • 세종
    H
    14℃
    미세먼지 좋음
최종편집2022-10-05 18:14 (수) 기사제보 구독신청
신학철 부회장·허세홍 사장 ‘친환경 합심’…화이트 바이오 생태계 구축한다
신학철 부회장·허세홍 사장 ‘친환경 합심’…화이트 바이오 생태계 구축한다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2.07.28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화학·GS칼텍스 여수공장에 3HP 시제품 생산 위한 실증플랜트 구축
신학철(왼쪽) LG화학 부회장과 허세홍 GS칼텍스 사장이 친환경 바이오 원료 상업화를 위한 실증플랜트 구축에 나선다.<각 사>

[인사이트코리아=김동수 기자] 신학철 LG화학 부회장과 허세홍 GS칼텍스 사장이 화이트 바이오 생태계 구축과 친환경 바이오 원료 상업화를 위한 실증플랜트 구축에 나선다.

두 회사는 28일 GS칼텍스 여수공장에서 신학철 부회장, 허세홍 사장, 정기명 여수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생분해성 플라스틱 등 친환경 소재의 핵심 원료인 3HP(3-Hydroxypropionic acid) 시제품 생산을 위한 실증플랜트 착공식을 개최했다.

3HP는 친환경 발효 공정을 통해 생산되는 바이오 원료로 아크릴산(Acrylic acid), 아크릴로니트릴(Acrylonitrile), 생분해성 소재 등의 원료로 사용된다. 개인 위생용품부터 전기차 경량화 소재까지 적용 분야와 확장성이 매우 높다고 평가되는 물질이다.

두 회사는 지난해 11월 3HP 양산 기술 개발과 시제품 생산을 위한 공동개발협약(JDA)을 체결한 바 있다. LG화학과 GS칼텍스는 2023년까지 GS칼텍스 여수공장에 3HP 실증플랜트를 구축하고 시제품을 생산할 계획이다. 이후 상업화를 통해 생분해성 소재와 다양한 바이오 플라스틱 시장 진입을 가속할 계획이다.

이번 실증플랜트 구축은 LG화학의 발효 원천 기술과 GS칼텍스의 분리정제 공정 스케일업(Scale-up) 기술의 시너지를 통해 두 회사가 고부가가치 친환경 바이오케미칼 사업을 본격적 추진한다는 데 의미가 있다. 전 세계적으로도 3HP에 대한 기술개발 시도는 있었으나 아직 상용·상업화된 사례는 없다.

이날 두 회사는 3HP 외에도 생분해성 소재와 폴리우레탄 제조 등 친환경 원료 물질로 사용되는 1,4 부탄다이올(1,4-BDO) 기술개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를 통해 향후 화이트 바이오 분야 전반에서 협업하며 지속가능한 바이오 생태계 실현 방안에 대해서도 적극 논의해 나갈 예정이다.

또 여수시, LG화학, GS칼텍스는 국내 화이트 바이오 산업 발전과 탄소중립, 순환경제 활성화를 위한 3자간 업무협약(MOU)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여수시는 실증 사업이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두 회사는 향후 상업화 추진 시 신규 공장 건설 부지로 여수시를 우선적으로 검토하기로 했다.

신학철 부회장은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 국내를 대표하는 정유·화학 기업이 손을 맞잡았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며 “여수시에 3HP 실증플랜트 구축을 시작으로 화이트 바이오 분야에서 탄소중립을 향한 양사의 협업을 지속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허세홍 사장은 “여수 국가산업단지에서 화이트 바이오 사업의 첫걸음을 내딛는 의미 있는 날”이라며 “앞으로 GS칼텍스는 화이트 바이오 분야 연구개발을 통한 ESG 역량 강화와 지속가능한 바이오 생태계 실현을 위한 자원 효율화, 순환경제 구축에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