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와중에...北에 보낼 페트병 쌀 준비하는 탈북단체
이 와중에...北에 보낼 페트병 쌀 준비하는 탈북단체
  • 도다솔 기자
  • 승인 2020.06.18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탈북단체 큰샘, "오는 21일 강화 석모도에서 북한에 쌀·마스크 보낼 것"
탈북단체 '큰샘' 회원들이 18일 서울 강남구 일원동 일대에서 북한에 보낼 쌀을 페트병에 담고 있다.뉴시스
탈북단체 '큰샘' 회원들이 18일 서울 강남구 일원동 일대에서 북한에 보낼 쌀을 페트병에 담고 있다.<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도다솔 기자] 북한이 개성 남북연락사무소를 폭파한 데 이어 비무장지대(DMZ) 일대에 비어 있던 일부 민경초소(GP)에도 병력을 배치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긴장감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일부 탈북단체가 북한에 쌀과 마스크 등을 살포할 예정이어서 비판이 거세지고 있다. 

18일 탈북단체 '큰샘'의 회원들은 페트병에 담긴 쌀과 마스크를 오는 21일 강화 석모도에서 북한으로 보낼 것이라고 밝혔다.

박정오 큰샘 대표는 “우리는 대북전단과는 상관없는 단체인 만큼 21일 예정대로 행사를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쌀 페트병 보내기 장소가 공개되면서 현장에서 큰샘 측과 반대 주민들이 충돌할 가능성도 있는 만큼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다.

경기북부지방경찰청 관계자는 “현재까지 별다른 상황은 발생하지 않았으며, 살포 예상지점마다 경력을 배치해 통제하고 있다”며 “언제까지 상황이 이어질지는 알 수 없으나 국민안전 차원의 문제인 만큼 현장에서도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