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B
    미세먼지
  • 경기
    B
    미세먼지
  • 인천
    B
    미세먼지
  • 광주
    B
    미세먼지
  • 대전
    B
    미세먼지
  • 대구
    B
    미세먼지
  • 울산
    B
    23℃
    미세먼지
  • 부산
    B
    미세먼지
  • 강원
    B
    미세먼지
  • 충북
    B
    26℃
    미세먼지
  • 충남
    B
    미세먼지
  • 전북
    B
    27℃
    미세먼지
  • 전남
    B
    미세먼지
  • 경북
    B
    27℃
    미세먼지
  • 경남
    B
    27℃
    미세먼지
  • 제주
    B
    20℃
    미세먼지
  • 세종
    B
    27℃
    미세먼지
최종편집2024-04-12 18:46 (금) 기사제보 구독신청
포스코, 중국 하북강철과 자동차강판 합작사 ‘하강포항’ 공장 준공
포스코, 중국 하북강철과 자동차강판 합작사 ‘하강포항’ 공장 준공
  • 손민지 기자
  • 승인 2023.10.19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中 하북성에서 하북강철집단과의 합작법인 하강포항 1기 공장 준공식 개최
자동차용 도금강판 연산 90만톤 규모로 기존 45만톤 광동포항 공장 편입하여 연산 135만톤 생산체제 구축
최정우 회장 “하강포항이 미래 친환경 사회를 선도하는 글로벌 자동차강판 생산 기업으로 도약하기를 기대”
포스코가 중국 하북강철과 합작한 ‘하강포항기차판유한공사’가 연산 90만톤 규모의 자동차용 도금강판 생산·판매 공장을 준공했다. <포스코>

[인사이트코리아=손민지 기자] 포스코가 19일 중국 하북성(河北省)에서 하북강철집단(河钢集团有限公司, 이하 하북강철)과 합작해 연산 90만톤 규모의 자동차용 도금강판 생산·판매 공장 준공식을 개최했다.

포스코는 2021년 5월 이사회에서 중국내 자동차용 도금강판 판매 확대 및 안정적 현지 생산·판매 체제 구축을 위해 중국 하북성 당산시(唐山市)에 아연도금강판 생산라인(CGL) 2기, 연산 90만톤 규모의 합작법인 설립을 승인했다.

포스코와 하북강철은 각각 3억달러씩 총 6억달러를 투자해 합작법인 ‘하강포항(河钢港浦)’을 설립하고, 지난해 1월 착공을 시작해 19일 45만톤 규모의 1기 공장을 준공했다. 2기 공장은 2024년 5월 준공 예정이다.

또한 포스코가 중국 광동성에서 운영중인 연산 45만톤 규모의 도금강판 공장인 '광동포항'이 자회사로 편입됨에 따라, ‘하강포항’은 연산 135만톤 규모의 생산능력을 갖추게 된다.

19일 진행된 준공식은 포스코그룹 최정우 회장, 포스코 김학동 부회장, 하북강철 위용 동사장, 주중 한국대사관 정재호 대사, 하북성 왕정푸 성장, 우웨이둥 당산시 서기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포스코그룹 최정우 회장은 기념사를 통해 “하강포항 합작법인은 2019년 양사가 보유한 높은 기술력과 경험을 바탕으로 합작을 추진 해보자는데 뜻을 같이한 이후 세계 최고 수준의 자동차강판 설비 준공이라 뜻 깊다”라며 “미래 친환경 사회를 선도하는 글로벌 자동차강판 생산 기업으로 도약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하북강철 위용 동사장은 “두 글로벌 철강기업간 강점을 보완하고 시너지를 발휘하여 하강포항 합작법인을 미래 저탄소 기술 발전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중국은 세계 최대의 자동차 및 가전 생산국가로 세계 최대 고급 철강재 수요 시장으로 지속 성장 중이다. 2022년 중국의 자동차 생산량은 2,700만대로 향후에도 전기자동차 성장에 힘입어 지속적인 성장이 예상된다.

포스코는 1991년 북경사무소 개설을 시작으로 포스코그룹 전체 45개 법인이 중국내 다양한 고객사와 협력하면서 중국의 산업발전에 발맞추어 시장을 확대해 나아가고 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