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가 설립한 사회적기업, 새로운 CI ‘행복로고’ 변경
SK가 설립한 사회적기업, 새로운 CI ‘행복로고’ 변경
  • 이기동 기자
  • 승인 2021.01.15 2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복나래 등 4개사->‘종이비행기’, 장애인표준사업장 7개사->‘하트’로

[인사이트코리아=이기동 기자] SK가 설립한 사회적기업과 장애인표준사업장이 새로운 CI를 도입, 변경한다.

15일 SK에 따르면 행복나래, 행복커넥트, 행복ICT 등 사회적기업은 사명에 ‘행복’을 사용하면서도 심볼과 로고 등 CI는 개별적으로 운용해오던 SK의 사회적기업과 장애인표준사업장이 공통 CI ‘행복로고’를 개발해 적용하게 된다.

SK가 설립한 사회적기업과 장애인 표준 사업장이 새로운 CI를 도입, 변경한다.SK
SK가 설립한 사회적기업과 장애인 표준 사업장이 새로운 CI를 도입, 변경한다.<SK>

사회적가치 창출 의지와 차별없는 세상을 향한 희망 형상화

새로운 CI ‘행복로고’는 ‘사랑과 행복의 씨앗’을 컨셉트로 디자인 돼 작은 씨앗들이 하나 둘 모여 아름다운 꽃밭과 숲을 이루 듯 사회적 가치 창출과 확산에 대한 의지를 담고 있다.

행복로고는 두 가지 버전으로 개발돼 사회적기업은 사회적가치 창출의 목표지향성을 ‘종이비행기’로 형상화하고, 장애인표준사업장은 ‘차별없는 세상’을 상징하는 ‘하트’ 모티프를 사용하게 된다.

주요 색상은 SK오렌지와 SK레드를 사용하고 뫼비우스체를 기본 서체로 사용해 SK그룹의 사회적 가치창출 활동의 아이텐티티와 시너지를 제고하고자 했다.

이번 행복로고는 사회적기업 4개사(행복나래, 행복커넥트, 행복ICT, 행복그린넷)와 장애인표준사업장 7개사(행복키움, 행복디딤, 행복모음, 행복한울, 행복모아, 행복동행, 행복채움)가 사용하게 된다.

SK그룹 관계자는 “그동안 SK가 설립한 사회적기업과 장애인표준사업장이 개별적인 로고 사용으로 고객들에게 혼선을 빚기도 하고 시너지 효과 제고에도 미흡한 점이 많다는 지적이 제기되면서 공통 CI를 개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향후 SK의 사회적가치 창출에 대한 철학을 동의하고 실천하는 사회적기업과 소셜벤처 등 외부에 행복로고를 공유하는 방안도 검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