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m 거리두기’ 방역수칙 지키며 리프트 탑승
‘3m 거리두기’ 방역수칙 지키며 리프트 탑승
  • 도다솔 기자
  • 승인 2021.01.04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키장 집합금지 명령이 해제된 4일 이용객들이 강원도 평창 용평리조트 스키장에서 거리두기 방역수칙을 준수하고 있다.<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도다솔 기자]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4일부터 연말연시 특별대책의 핵심 조치와 수도권·비수도권의 현재 거리 두기 단계별 조치를 오는 17일까지 2주간 연장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스키장 등 겨울스포츠시설의 운영은 허용하되, 인원 제한 등 강화된 방역 수칙을 적용하기로 했다. 밀집도를 최소화하기 위해 수용 가능 인원의 3분의 1로 인원을 제한한다. 또 21시 이후에는 문을 닫는다.

타 지역과 스키장 간 셔틀버스 운행을 중단하고 스키장 내부의 식당과 카페, 오락실, 노래방, 당구장 등 시설은 집합금지된다. 감염 전파 위험을 최소화하기 위해 장비물품 대여 시 사전 예약제를 운영하고 강습 등 대면프로그램은 자제된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