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LS일렉트릭과 수소연료전지 발전시스템 개발 협력
현대차, LS일렉트릭과 수소연료전지 발전시스템 개발 협력
  • 노철중 기자
  • 승인 2020.12.09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료전지 발전시장 확대...친환경 에너지·수소사회 조기 구현 도모
김세훈(오른쪽) 현대차 연료전지사업부장 전무와 오재석 LS일렉트릭 글로벌사업본부장 부사장이 MOU 체결 직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자동차
김세훈(오른쪽) 현대차 연료전지사업부장 전무와 오재석 LS일렉트릭 글로벌사업본부장 부사장이 MOU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자동차>

[인사이트코리아=노철중 기자] 현대자동차는 지난 8일 LS일렉트릭과 현대차 환경기술연구소에서 ‘수소연료전지 발전시스템 개발 및 공급 관련 상호협력’을 내용으로 하는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수소연료전지 기반 발전시스템 개발을 위해 협력하고 이를 통해 친환경 에너지 보급 확대와 수소사회 조기 구현에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수소연료전지 시스템 핵심 기술 및 수소전기차 양산 경험을 보유한 현대차와 전력계통망 통합솔루션 운영 및 각종 전력기기 양산을 담당해 온 LS일렉트릭 간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

발전시스템 개발에서 현대차는 연료전지 시스템 공급 및 기술지원을, LS일렉트릭은 발전시스템 제작 및 통합솔루션 구축을 담당한다. 양사는 해당 발전 설비의 실증을 거쳐, 오는 2021년 시범사업용 발전시스템을 선보일 계획이다.

발전시스템은 필요한 시기에 즉시 출력 조절이 가능하도록 개발할 예정이다. 향후 ▲건물·산업용 비상발전 및 전력 피크 대응 ▲전동화 확산에 따른 전력망 부하 저감 ▲태양광, 풍력 등 신재생 에너지 전력수급 변동성 및 전력망 불안정성 해소 등 효과를 기대할 수 있어 점진적 수요 증대가 예상된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