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마구마구2020 모바일’, 가장 인기 많은 구단과 선수는?
넷마블 ‘마구마구2020 모바일’, 가장 인기 많은 구단과 선수는?
  • 한민철 기자
  • 승인 2020.07.27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호구단 1위는 삼성...가장 몸값 비싼 선수는 엔씨 구창모, 홈런왕은 롯데 전준우
넷마블이 ‘마구마구2020 모바일’의 이용자 데이터를 기반으로 선정한 TOP10을 공개했다. 넷마블
넷마블이 ‘마구마구2020 모바일’의 이용자 데이터를 기반으로 선정한 TOP10을 공개했다.<넷마블>

[인사이트코리아=한민철 기자] 넷마블(대표 권영식‧이승원)은 신작 야구게임 ‘마구마구2020 모바일’의 이용자 데이터를 기반으로 선정한 선호구단, 홈런왕 등 다양한 TOP10을 27일 공식포럼에서 공개했다.

출시일인 지난 8일부터 2주간 ‘마구마구2020 모바일’ 이용자들이 가장 많이 선택한 구단은 삼성 라이온즈로 나타났다.

전체 이용자 중 18%가 삼성 라이온즈를 선택했고 2위는 두산 베어스(15%)가 차지했다. 기아 타이거즈(13%), 롯데 자이언츠(13%)는 공동 3위, 다음은 엔씨 다이노스(11%), 한화 이글스(8%), SK 와이번스(7%), 키움 히어로즈(7%), LG 트윈스(6%), KT 위즈(2%) 순으로 분석됐다.

7월 24일 기준 ‘마구마구2020 모바일’에서 가장 몸값이 비싼 선수는 엔씨 다이노스의 좌완투수 구창모였다. 

현재 구창모는 2020 KBO리그에서 12경기, 80이닝, 9승 무패, 평균자책점 1.35, 탈삼진 92개를 기록 중이다. 기아 타이거즈의 브룩스가 2위를 차지했다. 4위는 롯데 자이언츠 스트레일리, 5위는 삼성 라이온즈 오승환으로 나타났다.

‘마구마구2020 모바일’ 최고의 홈런왕(실시간 대전 기준)은 롯데 자이언츠의 전준우로 나왔다. 전준우는 2주 동안 5만9000회의 홈런을 친 것으로 나타났다. 2위는 국민타자 삼성 라이온즈 이승엽이 차지했으며, 3위는 엔씨 다이노스 테임즈, 4위는 롯데 자이언츠의 거포 이대호, 5위는 롯데 자이언츠 안치홍으로 나와 롯데 선수들의 활약이 두드러졌다.

실시간 경기 기준으로 구단별 승률은 롯데 자이언츠가 54.16%로 1위를 차지했으며, SK 와이번스가 54.13%로 2위에 이름을 올렸다. LG 트윈스와 키움 히어로즈는 53.70% 같은 승률을 기록해 공동 3위, 5위는 53.70%를 기록한 삼성 라이온즈가 차지했다.

‘마구마구2020 모바일’은 넷마블이 15년 동안 서비스 중인 PC 온라인 야구게임 ‘마구마구’의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한 게임이다. 이 게임은 기존작의 특장점인 역동적인 수비, 공수간의 수싸움, 날씨시스템 등을 적용하고 2020 KBO리그와 연동되는 ‘라이브 카드’, 자유로운 거래가 가능한 ‘이적 센터’, 스포츠게임에서 보기 드문 ‘자동파밍 시스템’ 등을 도입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