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동진·박정호 사장, ‘CES 2020’서 차량 멀티디스플레이 체험
고동진·박정호 사장, ‘CES 2020’서 차량 멀티디스플레이 체험
  • 이경원 기자
  • 승인 2020.01.08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동진(왼쪽) 삼성전자 사장과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이 7일(현지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 내 삼성전자 부스에서 차량용 콕핏(Cockpit)에 탑승해 서비스를 체험하고 있다.<SK텔레콤>

[인사이트코리아=이경원 기자] 삼성전자와 SK텔레콤 CEO가 세계 최대 IT전시회 ‘CES 2020’에서 만났다.

고동진 삼성전자 사장과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은 7일(현지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에서 열리고 있는 CES 2020의 삼성전자 부스에서 차량용 ‘디지털 콕핏(Digital Cockpit·차량 내 멀티디스플레이)' 서비스를 체험했다.  

삼성전자의 디지털 콕핏은 삼성전자가 인수한 미국 전장전문기업 하만과 공동 개발해 'CES 2018'에서 처음 소개됐다.

올해 삼성전자가 공개한 디지털 콕핏 2020은 5G를 기반으로 안전한 운전환경과 보다 다양해진 인포테인먼트 기능을 제공한다. 운전자의 안전 운전을 위해 운전석 옆과 전면 유리 앞에 각각 디스플레이를 배치해 주행 정보를 제공하고 운전석 중앙 디스플레이를 통해 인포테인먼트를 즐길 수 있게 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