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4-24 21:04 (수)
김낙순 한국마사회장 “국민 신뢰 얻기 위해 거듭 나자”
김낙순 한국마사회장 “국민 신뢰 얻기 위해 거듭 나자”
  • 이기동 기자
  • 승인 2019.02.11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부 역량 결집 위한 1박2일 임직원 워크숍 진행

[인사이트코리아=이기동 기자]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가 2월 13일(수)부터 2일간 경기도 용인 소재 리조트에서 국민 신뢰 경영을 위한 워크숍을 시행한다. 김낙순 한국마사회장 주재로 한국마사회 임원 및 부장 이상 임직원 16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한국마사회가 김낙순 회장(사진) 주재로 2월 13일부터 2일간 경기도 용인 소재 리조트에서 국민 신뢰 경영을 위한 워크숍을 시행한다.한국마사회
한국마사회가 김낙순 회장(사진) 주재로 2월 13일부터 2일간 경기도 용인 소재 리조트에서 국민 신뢰 경영을 위한 워크숍을 시행한다.<한국마사회>

한국마사회의 내부 정책과 사업 전반을 점검하며 공기업으로서 책임감을 강화하는 시간으로, 사업 추진 방안 보고 및 토의로 구성되어 있다. 토의 후에는 국민 신뢰 경영을 위한 조직 내부 역량 결집을 위해 각종 특강과 화합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중 가장 눈에 띄는 내용은 ‘경마의 사회적 부작용 예방’과 ‘말을 이용한 공익적 가치 실현’이다. 한국마사회는 경마의 독점적 공급자로서 책임을 명확히 인식하고, 적극적인 고객 보호와 발매제도 개선에 대한 본격적인 토의에 나선다. 과몰입의 우려가 있는 현재 발매 방식에 대한 문제점과 대안, 예방 대책 등을 발표한다.

이외에도 사회 기여를 위한 말 활용 방안 발굴, 국민 참여를 통한 경마 시행 분야 개방 및 산업 기반 확대 등 사회적 가치를 구현을 위한 말산업과 경마 전 분야의 추진 방향 등이 논의될 예정이다.

김낙순 한국마사회장은 지난 1월 신년사에서 “공익적 가치 실현에 최선을 다하는 공기업 본연의 역할에 충실하고자 한다. 경영 패러다임 전환으로 도약을 이끌어 내겠다”며 한국마사회가 조직적으로 한 목소리를 내야 한다고 강조한 바 있다.

김낙순 회장은 지난해 5월에도 국민 공감을 위한 임원 워크숍을 개최하고 6대 혁신 과제를 발표하며, 말산업 육성, 사회공헌 활동 등에 2022년까지 1948억 원을 투자할 계획을 밝힌 바 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