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아시아나배 중국대학생 한국어 말하기 대회 개최
금호아시아나배 중국대학생 한국어 말하기 대회 개최
  • 이기동 기자
  • 승인 2018.12.24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삼구 한중우호협회장 아이디어로 2006년부터 시작

[인사이트코리아=이기동 기자] 한중우호협회(회장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는 지난 21일 경희대학교 청운관에서 ‘금호아시아나배 중국 대학생 한국어 말하기 대회’를 개최했다.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 청운관에서 열린 제13회 금호아시아나배 중국대학생 한국어말하기 대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금호아시아나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 청운관에서 열린 제13회 금호아시아나배 중국대학생 한국어말하기 대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금호아시아나>

한중우호협회와 중국인민대외우호협회, 중한우호협회가 공동 주최하는 이 대회는 지난 2006년 시작돼 올해로 13회째를 맞았다. 특히 중국에서 한국어를 전공하는 대학생들이 한국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지식을 갖고 미래에 한국 전문가로 성장하는데 있어 가장 권위 있는 ‘한국어 말하기 대회’로 자리매김했다.

매년 10~11월 중국 8개 지역에서 예선대회를 거쳐 12월 결선대회를 개최한다. 올해는 특별히 한국에서 결선대회를 열어 예선에서 선발된 20명의 선수들이 결선대회 출전을 위해 한국을 방문했다.

이번 대회에서는 북경어언대학 저우샤오민 양이 1등을 수상했다. 1,2,3등 수상자에게는 금호아시아나그룹 장학금 8000위안(1등 1명), 5000위안(2등 2명), 3000위안(3등 3명)이 각각 주어지며, 특별상(경희대학교 국제교육원장상, 심사위원상, 아시아나항공상) 수상자에게는 국제선 항공권이 부상으로 지급됐다.

한중우호협회와 금호아시아나그룹은 이 대회와 함께 2001년부터 한국에서는 고등학생 대상으로 ‘중국어 말하기 대회’를 개최하고 있으며, 2008년부터 매년 일본에서는 ‘일본고교생 한국어 말하기 대회’, 베트남에서는 ‘베트남 대학생 한국어 말하기 대회’를 개최하는 등 청소년 교류를 통한 민간외교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한중우호협회 관계자는 “한중 청소년 교류가 양국간 친선에 가장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는 박삼구 회장의 뜻에 따라 매년 대회를 개최하고 있다”며 “지속적인 청소년 교류 지원 및 한중 우호 증진 활동에 앞장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