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3 21:40 (목)
우리은행, 13일 부산서 ‘일본 부동산 투자세미나’ 개최
우리은행, 13일 부산서 ‘일본 부동산 투자세미나’ 개최
  • 이일호 기자
  • 승인 2018.12.06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석훈 KIA트러스트 고문이 세미나 참석자들에게 일본 부동산 투자에 대해 강의하고 있다.<br>&lt;우리은행&gt;
우리은행은 오는 13일 ‘일본 부동산 투자 세미나’를 부산시 중구에 위치한 우리은행 투체어스(TwoChairs) 부산센터에서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사진은 지난 11월 열린 우리은행 일본 부동산 세미나 현장.<우리은행>

[인사이트코리아=이일호 기자] 우리은행은 오는 13일 ‘일본 부동산 투자 세미나’를 부산시 중구에 위치한 우리은행 투체어스(TwoChairs) 부산센터에서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일본 부동산 투자 세미나는 지난 11월 서울에서 열린 1차 세미나에 이어 두 번째다. 최근 높아진 일본 부동산 투자의 관심과 지리적 접근성을 고려해 부산 중구에서 진행된다.

이번 세미나는 은행을 통한 해외 부동산 투자 희망 고객을 대상으로 우리은행 부동산투자자문센터에서 진행한다. 1부에서 일본 경제 및 부동산 시장 동향, 부동산 투자 관련 외환 신고, 대출 제도 등을 설명하고, 2부에서는 실제 투자 가능한 도쿄 부동산을 소개한다. 투자를 희망하는 고객에게는 추가 상담을 실시한다.

일본 부동산 시장은 자국 내 풍부한 유동성과 경기회복세, 2020년 도쿄올림픽의 기대감으로 활기를 띠고 있다. 원엔 환율도 100엔당 1000원을 하향하고 있고 10년 장기 평균 이하라는 점에서 환율 변화에 따른 부담이 크지 않다는 것도 장점으로 꼽힌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해외 부동산 투자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고, 특히 지리적 접근성을 뛰어난 부산 지역의 투자자를 위해 세미나를 개최했다”며 “미국, 베트남 부동산 투자 세미나 등을 통해 해외 부동산 투자를 위한 원스탑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