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삼구 금호아시아나 회장, 中 문화여유부 리진자오 부부장 접견
박삼구 금호아시아나 회장, 中 문화여유부 리진자오 부부장 접견
  • 이기동 기자
  • 승인 2018.11.16 2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중우호협회장 자격, 민간 교류 활성화 방안 중점 논의

[인사이트코리아=이기동 기자]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이 한중우호협회장 자격으로 16일 중국 베이징에 위치한 문화여유부를 방문해 리진자오 중국 문화여유부 부부장과 만나 양국간 우호증진 및 교류 활성화에 대해 논의했다.

박삼구 한중우호협회장(왼쪽)이 중국 베이징 문화여유부에서 리진자오 중국 문화여유부 부부장과 만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금호아시아나
박삼구 한중우호협회장(왼쪽)이 리진자오 중국 문화여유부 부부장과 만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금호아시아나>

이 자리에서 박 회장과 리 부부장은 한중간 교류 활성화에 대해 폭 넓은 의견을 교환했다. 특히 민간 교류를 활성화하기 위한 실질적인 방안 및 양국 관광서비스 개선을 위한 의견을 중점적으로 논의했다.

중국 문화여유부는 올해 4월초 기존 중국의 문화부와 국가여유국을 통합해 정식 출범했다. 박 회장과 리 부부장은 문화여유부 출범 직후 만나 한중간 교류 활성화를 위한 방안을 논의하기도 했다.

박삼구 회장은 지난 2005년 제4대 한중우호협회 회장에 취임한 이후, 그 동안 수 차례 한국과 중국을 오가며 민간 교류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는 등 한중 관계 개선을 위한 민간 외교 사절로 활동하고 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