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0-16 19:26 (화)
현대커머셜, 현대차·화물복지재단 전용 저금리 오토할부 상품 출시
현대커머셜, 현대차·화물복지재단 전용 저금리 오토할부 상품 출시
  • 이기동 기자
  • 승인 2018.10.11 2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 대형트럭 2개 차종 구입시 업계 최저금리 4.1% 제공

[인사이트코리아=이기동 기자] 현대커머셜(대표 정태영)이 현대자동차(대표 정의선), 화물복지재단(이사장 신한춘)과 화물 차주들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자 ‘화물복지재단 전용 저금리 오토할부 상품(화물복지재단 전용 상품)’을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화물복지재단 전용 상품은 재단 회원에게 기존 오토할부 상품보다 낮은 업계 최저금리 4.1%를 제공하며, 대상 차종은 현대차의 대형트럭 2개 차종(뉴파워트럭, 엑시언트)으로 NICE 신용평가 6등급 이내 기준을 충족하면 이용이 가능하다. 또한 최장 72개월 장기대출을 이용하는 고객도 고정금리로 제공, 시중금리 인상에 따른 차주들의 월 납입금 추가 부담이 없다.

현대커머셜이 현대자동차, 화물복지재단과 협력해 ‘화물복지재단 전용 저금리 오토할부 상품’을 출시했다. 사진은 대상 차종인 현대차 대형트럭 엑시언트(카고트럭).현대커머셜
현대커머셜이 현대자동차, 화물복지재단과 협력해 ‘화물복지재단 전용 저금리 오토할부 상품’을 출시했다. 사진은 대상 차종인 현대차 대형트럭 엑시언트(카고트럭).<현대커머셜>

현대커머셜은 사업 초기 경제적 부담이 큰 화물 차주들의 상황을 고려한 ‘거치 이자 상환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이는 현대커머셜이 현대차 대형트럭 2개 차종(뉴파워트럭, 엑시언트)을 구매하는 고객 대상으로 제공하며, 할부 초기 3개월 동안은 거치 이자만 상환하고, 4개월 차부터 원금과 이자를 납부하도록 하는 프로그램이다. 현대커머셜은 프로그램 런칭을 기념해 올해 말까지 ‘거치 이자 상환 프로그램’을 이용하는 고객들의 1회차 이자를 면제해 주는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현대커머셜 관계자는 “차량 가격이 고가인 화물 차주들은 금리인상 움직임이 가시화되면 할부 상품 활용에 어려움이 가중되는 게 현실”이라며 “현대커머셜은 화물 차주들의 경제적 부담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리고자 현대자동차, 화물복지재단과 협력해 저금리 할부 상품과 거치 이자 상환 프로그램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화물복지재단 전용 상품에 대한 상세한 문의는 전국 현대자동차 지점 또는 현대커머셜 고객센터(1577-5200)로 전화하면 된다.

화물복지재단은 화물 차주와 가족들의 건강검진과 문화생활, 장학제도, 교복지원, 교통사고 피해자 생계지원 등의 복지를 지원하는 단체다. 이번 협약도 복지사업의 일환으로 현대커머셜, 현대자동차와 협력해 화물복지재단 전용 오토할부 상품을 운영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