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家 '작은 마님' 서미경 법원 출두
롯데家 '작은 마님' 서미경 법원 출두
  • 조혜승 기자
  • 승인 2017.03.20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의 셋째 부인 서미경 씨가 굳은 표정으로 3월 20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롯데그룹의 경영비리 관련 1차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그가 롯데가에 들어간 후 공식석상에 모습을 드러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