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먹거리 캠페인’ 무료교육 대폭 확대
‘바른먹거리 캠페인’ 무료교육 대폭 확대
  • 인사이트코리아
  • 승인 2015.06.24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SV]풀무원

‘바른먹거리 캠페인’ 무료교육 대폭 확대
올해 1만명 실시…2020년까지 10만명 목표
 

풀무원이 대표적인 CSV(공유가치창출) 활동인 ‘바른먹거리 캠페인’ 교육을 올해부터 본격 확대, 실시한다.
풀무원은 어린이들의 바른식생활을 위해 지난 2010년부터 실시해 오고 있는 바른먹거리 캠페인 교육을 대폭 확대해 올해 500회에 걸쳐 1만 명을 교육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장기적으로는 매년 1만 명 이상을 교육해 2020년까지는 바른먹거리 교육을 받은 일명 ‘바른먹거리 지킴이’를 총 10만 명까지 확대하겠다는 야심찬 전략이다. 풀무원은 첫 캠페인을 시작한 2010년부터 지난해까지 4년간 2만여 명을 대상으로 바른먹거리 교육을 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3월부터 어린이, 학부모 대상 500회 교육 진행

풀무원이 실시하는 바른먹거리 캠페인 교육은 무료교육으로, 교육을 위탁받은 사회적 기업인 ‘푸드포체인지’의 전문 식생활 교육 강사들이 교육장소를 찾아가 교육을 실시한다.
올해 교육은 지난달(3월)부터 시작된 가운데, 교육 신청은 비영리사단법인인 푸드포체인지 홈페이지(http://foodforchange.or.kr)에서 매달 접수받고 있다.
올 상반기에는 유치부(6~7세)와 초등학생(3~4학년)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하며, 신청자격은 교육인원이 최소 15명이상으로 교육장소를 제공할 수 있는 교육기관, 단체(어린이집, 유치원, 초등학교, 지역아동센터 등)와 개인이다. 교육 신청지역은 서울, 경기, 인천지역이며, 기타 지역은 별도 문의하면 된다.
풀무원은 올해 교육대상 확대와 함께 바른먹거리 교육 프로그램을 식품표시교육과 미각교육, 영양균형교육 등 3가지로 심화, 확대 개편하기로 했다.
먼저, 식품표시교육은 어린이들이 바른먹거리를 선택할 수 있도록 포장지의 식품표시 가운데 유통기한과 제조일자, 원재료명과 함량 그리고 영양성분을 확인하고 배우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다음으로 미각교육은 제철식재료를 가지고 오감을 활용해 자연의 맛을 경험하고 알려주는 교육이며, 영양균형교육은 6대 영양소의 종류와 기능을 확인해 균형 잡힌 식습관을 가질 수 있도록 도와주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교육방식도 기존의 1회(90분) 교육에서 2회(120분, 180분) 시리즈 교육으로 변경했다.

지난 4년간 2만여명 교육…푸드포체인지 홈피 통해 매달 교육신청 접수

‘바른먹거리 영양균형 및 미각교육’은 6~7세 유치부 어린이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기존 90분 1회 교육에서 60분씩 2회로 확대했다. 이 교육에서는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춰 ‘영양균형 보드게임’을 하고, 팝업동화인 ’콩채요정 도와줘’을 들려줌으로써 즐겁게 교육에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또 미각교육을 위해 어린이들이 제철식재료를 활용해 직접 요리하고 맛보는 실습교육을 한다.
초등학생(3~4학년)을 대상으로 하는 ‘바른먹거리 식품표시와 영양균형’은 올해부터 ‘미각교육’ 과정을 추가해 기존 1회(90분)교육에서 2회(180분)교육으로 확대 개편했다.
유치부 자녀를 둔 학부모를 대상으로 한 바른먹거리 교육도 30회에 걸쳐 실시할 계획이다. 이 교육은 저나트륨과 저당 식습관 형성을 위한 바른식생활 실천방법을 위주로 1회(90분) 교육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풀무원홀딩스 이지영 담당은 “올해로 5년째를 맞는 바른먹거리 캠페인 교육은 풀무원이 CSV(공유가지창출)을 위해 주력하고 있는 대표적인 바른먹거리 조기 교육 프로그램”이라며 “우리 국민 모두가 바른먹거리를 먹는 그 날까지 바른먹거리 캠페인을 계속하겠다는 자세로 이 교육을 확산시켜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풀무원은 바른먹거리 캠페인 교육을 바른 식생활 교육 사업 단체인 푸드포체인지(대표 노민영)와 함께 전개하고 있다. 푸드포체인지는 2012년 7월 공식출범한 사회적 기업 형태의 비영리사단법인으로 식생활 교육 전문강사인 ‘푸듀케이터(food+educator)’를 양성해 어린이들에게 바른먹거리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한편, 풀무원은 2013년의 경우 서울과 경기, 대전, 강원지역에서 총 387회에 걸쳐 9,113명의 어린이와 학부모, 교사 등을 대상으로 ‘바른먹거리 캠페인’ 교육을 실시했다. 이에 앞서 2010년에 360명을 대상으로 한 시범교육을 시작으로 2011년 4,843명, 2012년 5,436명에게 교육을 실시하는 등 4년간 1만9,752명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한바 있다.
2013년 바른먹거리 교육에 대한 만족도 조사에서 교육을 받은 초등학생의 91%, 초등학교 교사의 88%, 어린이집 교사의 93%, 학부모의 96%가 만족한다고 응답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