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력‧예술의전당, 2021 뉴미디어아트 공모제 시상식
한국전력‧예술의전당, 2021 뉴미디어아트 공모제 시상식
  • 이기동 기자
  • 승인 2021.04.09 1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일의 예술展’ 개최…예술‧기술 접목 뉴미디어 아트 공모‧전시 선봬

[인사이트코리아=이기동 기자]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은 9일 서울 서초동 예술의전당에서 예술의전당(사장 유인택)과 함께 뉴미디어 아트 공모제 <내일의 예술展> 시상식을 개최했다.

<내일의 예술展>은 미래 에너지산업을 이끄는 한국전력과 우리나라 대표 문화예술기관인 예술의전당이 공동 기획한 첫 번째 예술사업으로, 미래 과학기술과 융합한 시각예술의 다양한 시도를 보여주는 뉴미디어 아트 작품 공모 및 전시가 주 내용이다.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1월까지 작품공모와 전문가 심의를 통해 12팀의 작품을 선정했으며, 이날 시상식에서는 최종심의를 통해 수상작으로 선정된 3팀에 대해 시상했다.

김종갑(뒷줄 왼쪽부터 여섯번째) 한전 사장과 유인택(뒷줄 왼쪽부터 다섯번째) 예술의전당 사장이 내일의예술전 참여 작가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한전
김종갑(뒷줄 왼쪽부터 여섯번째) 한전 사장과 유인택(뒷줄 왼쪽부터 다섯번째) 예술의전당 사장이 내일의예술전 참여 작가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한전>

“전기 없이는 예술도 없다”

양사는 공모 선정작가 12인의 특별전을 지난 3월 31일(수)부터 4월 18일(일)까지 예술의전당 한가람디자인미술관에서 선보이고 있다. 인공지능, HCI, VR, 로보틱스 등 다채로운 첨단기술을 활용한 12팀의 뉴미디어 아트 작품을 관객의 눈높이에서 이해하기 쉽게 소개하고, VR 버추얼 미술관, 현장 모바일 투표 등 온‧오프라인으로 관객이 더 적극적으로 호흡할 수 있는 즐길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이날 시상식에서 김종갑 사장은 “과학기술과의 만남으로 새로운 예술의 내일을 선보이는 이번 전시가 관객의 상상력을 자극하고 뉴미디어 아트에 대한 호기심을 채워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전 관계자는 “‘전기 없이는 예술도 없다(Without electricity, there can be no art)’는 융합예술의 거장 백남준의 말처럼, 한국전력과 예술의전당은 문화예술 동반자로서 국민들이 수준 높은 문화예술을 더 많이 즐길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