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민지, '서른, 아홉' 강선수 役 출연 확정! 손예진·전미도와 호흡
송민지, '서른, 아홉' 강선수 役 출연 확정! 손예진·전미도와 호흡
  • 이현식 기자
  • 승인 2021.08.19 1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비스터스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비스터스엔터테인먼트 제공

[인사이트코리아=이현식 기자] 배우 송민지가 드라마 '서른, 아홉'을 차기작으로 결정, 사랑에 대해 솔직하고 당찬 매력으로 안방극장 시청자들을 만날 예정이다.

19일 소속사 비스터스엔터테인먼트 측은 "송민지가 최근 JTBC 새 드라마 '서른, 아홉'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서른, 아홉'(극본 유영아, 연출 김상호, 제작 JTBC스튜디오, 롯데컬처웍스)은 마흔을 코앞에 둔 세 친구의 우정과 사랑, 삶에 대한 깊이 있는 이야기를 다루는 현실 휴먼 로맨스 드라마다. 

송민지는 극 중 강선주 역을 맡았다. 강선주는 부유한 집안을 배경으로 갖고 싶은 건 무엇이든 가져야 하는 쟁취심이 강한 인물로, 특히 사랑에 대해서는 누구보다도 솔직하고 당찬 모습이 매력적인 캐릭터다.

송민지는 지난 2007년 영화 '황진이'에서 송혜교와 라이벌인 매향 역을 맡으며 강한 임팩트를 남겼다. 이어 드라마 '무정도시', '응답하라1994', '비켜라 운명아', '60일, 지정생존자', '슬기로운 의사생활' 등의 작품들과 영화 '로맨틱 아일랜드', '애자', '블라인드', '몽타주' 등 굵직한 작품에 출연해 탄탄한 연기 내공을 발휘했다. 

매 작품마다 독보적인 존재감을 입증했던 그녀가 '서른, 아홉'에서 보여줄 새로운 연기 변신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비스터스엔터테인먼트 임채홍 대표는 "송민지 배우가 '서른, 아홉'으로 1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하게 됐다. 송민지 배우는 본인이 연기하게 될 강선주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하기 위해 끊임없이 고민 중이다. 새로운 모습으로 대중을 찾을 예정이니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서른, 아홉'은 오는 2022년 상반기 방송 예정이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