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비타트 업무협약’ 김형 대우건설 대표 “주거취약계층 삶의 질 향상 돕겠다”
‘해비타트 업무협약’ 김형 대우건설 대표 “주거취약계층 삶의 질 향상 돕겠다”
  • 이하영 기자
  • 승인 2021.03.17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형주 한국 해비타트 이사장(왼쪽)과 김형 대우건설 대표이사. <대우건설>

[인사이트코리아=이하영 기자] 코로나19로 안전한 주거공간의 필요성이 증대되는 가운데 대우건설이 한국 해비타트와 상호 협력 강화에 나섰다.

대우건설은 한국 해비타트와 지난 16일 을지로 본사에서 국내외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날 협약은 김형 대우건설 대표이사와 윤형주 한국 해비타트 이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여한 가운데 대우건설과 한국 해비타트의 상호 협력을 더욱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김 대표이사는 “코로나19로 안전한 주거공간의 필요성이 증대되고 있는 추세 속에서 이번 협약이 국내외 주거취약계층의 삶의 질 향상을 가져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대우건설은 앞으로도 한국 해비타트와 함께 국내외 주거환경 개선 사업을 성공적으로 진행할 수 있도록 임직원 모두가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대우건설은 올해 기존에 시행하던 국내 주거취약계층의 주거환경 개선사업에서 더 나아가 베트남 등 해외지역의 건축 봉사도 처음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한국 해비타트가 추진하는 주거빈곤 퇴치, 도시재생 등 주거복지 활동에도 지속적으로 참여해 시너지를 창출하기로 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