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2020 쏘나타’ 본격 출격
현대차 ‘2020 쏘나타’ 본격 출격
  • 노철중 기자
  • 승인 2020.04.23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리미엄 패밀리·프리미엄 밀레니얼 트림 10.25인치 내비게이션 기본 탑재
현대자동차는 8세대 쏘나타의 연식변경 모델인 '2020 쏘나타'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는 8세대 쏘나타의 연식변경 모델인 '2020 쏘나타'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

[인사이트코리아=노철중 기자] 현대자동차는 8세대 쏘나타의 연식변경 모델인 '2020 쏘나타'를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2020 쏘나타는 정숙성과 주행성능이 향상돼 상품성이 더욱 강화됐다. 현대차는 2020 쏘나타의 전체 모델에 윈드실드 몰딩과 기존보다 두꺼워진 1열 픽스드 글라스를 적용해 정숙성을 더욱 높였다. 가솔린 2.0에는 이중 접합 차음유리를 추가해 소음을 저감시켰다.

가솔린과 하이브리드 모델의 인기트림인 프리미엄 패밀리와 프리미엄 밀레니얼에는 10.25인치 내비게이션을 기본 탑재했다. 10.25인치 내비게이션은 프리미엄 패밀리·밀레니얼 구매고객의 95% 이상이 선택했을 정도로 선호도가 높은 사양이다.

프리미엄 밀레니얼 트림에는 프로젝션 타입 풀 LED 헤드램프도 기본 적용됐다. 기존에는 최상위 트림인 인스퍼레이션에만 적용됐던 나파 가죽 시트를 프리미엄 밀레니얼 트림의 선택 옵션으로 추가해 고급감을 한층 높일 수 있게 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