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그레, 아이도 함께 즐기는 ‘바나나맛우유 키즈’ 선보여
빙그레, 아이도 함께 즐기는 ‘바나나맛우유 키즈’ 선보여
  • 이기동 기자
  • 승인 2019.06.05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량 120ml로 한 번에 마시기 적당…무균팩 충전 통해 실온 보관 가능

[인사이트코리아=이기동 기자] 국내 가공유 시장 1위 브랜드 빙그레 ‘바나나맛우유’가 아이들도 즐길 수 있는 새로운 가공유 ‘바나나맛우유 키즈’를 선보인다.

빙그레가 아이들도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개발한 새로운 가공유 ‘바나나맛우유 키즈’.빙그레
빙그레가 아이들도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개발한 새로운 가공유 ‘바나나맛우유 키즈’.<빙그레>

1974년 출시 이후 국내 가공유 시장 매출 1위를 놓치지 않고 있는 빙그레 바나나맛우유는 용기 모양, 용량 등 변하지 않는 제품 고유의 특성으로 많은 소비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하지만 어린 아이들이 한 번에 마시기에 다소 용량이 많은 데다(240ml) 남은 제품을 보관하기도 어렵다는 소비자 의견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이러한 소비자 의견을 반영해 빙그레는 어린 연령대 아이들도 즐길 수 있는 바나나맛우유 키즈를 출시하게 됐다.

앙증맞은 패키지에 귀여운 캐릭터가 삽입된 바나나맛우유 키즈는 원유 92%를 함유한 제품으로 국내 가공유 제품 중 원유 함량이 가장 높은 제품에 속한다.

또한 국내산 원유를 사용해 한국낙농육우협회 K-MILK 인증을 받았다. 이와 더불어 바나나 농축 과즙과 갈색 설탕은 유기농 원료를 사용했으며 성장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진 칼슘, 철분, 비타민D, 아연을 첨가했다.

용량은 120ml로 아이들이 한 번에 마시기 적당하며 무균팩 충전을 통해 실온 보관이 가능하기 때문에 외출할 때 챙겨나가기도 안성맞춤이다. 높은 휴대성 뿐 아니라, 유통기한도 10주로 늘려 편리성을 더했다. 바나나맛우유 키즈는 오는 10일부터 온라인 쇼핑몰 11번가를 통해 판매에 들어가며 향후 판매채널을 전국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빙그레 관계자는 “바나나맛우유는 새로운 모습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다가가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함께 해서 즐거운 우리 아이 첫 가공유’ 컨셉을 가진 바나나맛우유 키즈를 통해 그동안 바나나맛우유를 접하지 못했던 아이들도 바나나맛우유를 간편하고 건강하게 마음껏 즐길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