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H
    29℃
    미세먼지 보통
  • 경기
    B
    30℃
    미세먼지 보통
  • 인천
    B
    28℃
    미세먼지 보통
  • 광주
    H
    30℃
    미세먼지 보통
  • 대전
    B
    31℃
    미세먼지 보통
  • 대구
    Y
    31℃
    미세먼지 좋음
  • 울산
    Y
    27℃
    미세먼지 좋음
  • 부산
    Y
    24℃
    미세먼지 좋음
  • 강원
    Y
    32℃
    미세먼지 좋음
  • 충북
    Y
    33℃
    미세먼지 보통
  • 충남
    B
    31℃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31℃
    미세먼지 보통
  • 전남
    Y
    27℃
    미세먼지 좋음
  • 경북
    Y
    31℃
    미세먼지 보통
  • 경남
    Y
    26℃
    미세먼지 좋음
  • 제주
    B
    28℃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32℃
    미세먼지 보통
최종편집2022-06-24 19:25 (금) 기사제보 구독신청
맞춤형 투자정보부터 디지털PB 예약상담까지…삼성증권 ‘리서치톡’ 선봬
맞춤형 투자정보부터 디지털PB 예약상담까지…삼성증권 ‘리서치톡’ 선봬
  • 남빛하늘 기자
  • 승인 2022.04.05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전 등록 관심종목·애널리스트 등에 따라 맞춤형 투자정보 콘텐츠 수신
삼성증권은 온라인 우수고객을 대상으로 맞춤형 투자정보 서비스인 '리서치톡'을 선보였다.<삼성증권>

[인사이트코리아=남빛하늘 기자] 삼성증권은 온라인 우수고객을 대상으로 맞춤형 투자정보 서비스 ‘리서치톡’을 선보인다고 5일 밝혔다.

리서치톡은 애널리스트가 출연하는 동영상 투자정보 확대 등으로 리서치와 자산관리 비즈니스 사이의 연결고리를 강화해온 삼성증권이 또 한번 ‘리서치센터 혁신’에 나선 것이다.

삼성증권 리서치톡은 온라인 우수고객이 관심종목, 섹터, 애널리스트 등을 등록해두면 이에 대한 공시·실적발표, 리포트 등 정보가 나올 때마다 고객에 알람을 제공하는 맞춤형 투자정보 서비스다. 투자자가 등록할 수 있는 관심 분야는 국내·해외주식, 이슈 및 테마, 경제분석, 국내·해외 투자전략, 국내·해외채권 등 다양하다.

삼성증권 리서치톡을 이용하면 투자자들의 투자정보 접근 편의성이 증대될 전망이다. 투자자는 본인이 관심있는 종목의 이슈를 확인하기 위해 직접 검색하거나 증권사 앱(APP)을 들어가 확인할 필요 없이 발송된 알림 메시지를 통해 내용을 확인할 수 있기 때문이다.

관심종목에 이슈가 발생했을 때 해당 종목을 담당하는 애널리스트가 이에 대해 작성한 코멘트를 즉시 받아볼 수도 있다. 예컨대 투자자가 관심종목으로 등록한 A종목이 공장을 증설한다는 이슈가 발생하면 애널리스트가 공장 증설이 매출, 영업이익에 미치는 영향 등을 분석해 쉽고 간결한 메시지 형태로 제공되는 식이다.

이러한 코멘트를 통해 개인투자자들도 기관투자자처럼 즉시 뉴스의 영향을 파악하고 투자에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투자상담 필요할 땐 ‘예약상담’ 신청

윤석모 삼성증권 리서치센터장 상무는 “유튜브를 통해 애널리스트가 실시간 투자자와 질의응답을 진행하는 등 투자자와의 거리를 좁히는 노력을 지속적으로 해왔다”며 “앞으로도 양질의 투자정보를 꾸준히 확충해 모든 고객이 정보 격차 없이 투자 판단을 내릴 수 있도록 투자의 동반자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말했다.

리서치센터의 투자의견 확인 후 추가적인 투자상담이 필요할 경우 ‘예약상담’도 신청할 수 있다. 고객이 원하는 분야를 선택, 상담 일시를 지정해 예약하면 해당 분야에 전문성이 있는 평균 13년 경력의 디지털PB의 상담을 받을 수 있다.

김상훈 삼성증권 디지털마케팅담당 상무는 “이번 리서치톡 론칭을 통해 투자정보의 시의성과 활용도가 극대화 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온라인 고객을 위해 전문적인 투자정보와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는 다양하고 혁신적인 삼성증권 만의 디지털 신규 서비스를 출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