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B
    미세먼지
  • 경기
    B
    미세먼지
  • 인천
    B
    미세먼지
  • 광주
    B
    미세먼지
  • 대전
    B
    미세먼지
  • 대구
    B
    미세먼지
  • 울산
    B
    미세먼지
  • 부산
    B
    미세먼지
  • 강원
    B
    미세먼지
  • 충북
    B
    미세먼지
  • 충남
    B
    미세먼지
  • 전북
    B
    미세먼지
  • 전남
    B
    미세먼지
  • 경북
    B
    미세먼지
  • 경남
    B
    미세먼지
  • 제주
    B
    미세먼지
  • 세종
    B
    미세먼지
최종편집2022-01-24 19:05 (월) 기사제보 구독신청
SK하이닉스 첫 40대 사장 발탁...노종원 미래전략담당 부사장 승진
SK하이닉스 첫 40대 사장 발탁...노종원 미래전략담당 부사장 승진
  • 한민철 기자
  • 승인 2021.12.02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태원 회장의 능력·성과 중심 인사철학 반영 평가
노종원 SK하이닉스 부사장. 뉴시스
노종원 SK하이닉스 부사장. <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한민철 기자] 노종원 SK하이닉스 미래전략담당 부사장 겸 최고재무관리자(CFO)이 사장으로 승진한다. SK하이닉스에서 40대 사장은 처음이다. 능력과 성과를 중시하는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인사철학이 반영됐다는 평가다.  

SK하이닉스는 2일 오후 노 부사장의 사장 승진 등을 포함한 2022년 정기 임원인사를 단행한다. 노 부사장은 1975년생으로 한국과학기술원(KAIST) 물리학과를 졸업한 후 서울대학교 기술정책대학원 석사 과정을 마쳤다. 2003년 SK텔레콤에 입사해 2018년 12월 SK하이닉스로 이동, 경영지원 파트에서 기획 재무 등의 업무를 총괄했다. 사장 승진은 2016년 임원에 오른지 5년 만이다.

올해 46세인 노 부사장의 승진은 연공서열과 무관하게 능력과 성과를 중시하는 SK그룹의 인사 철학이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SK그룹은 2년 전부터 상무·전무·부사장을 부사장으로 통일하는 등 직급이 아닌 직책·성과 중심의 인사관리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SK그룹은 지난해 1974년생인 추형욱 SK㈜ 투자1센터장을 SK E&S 사장으로 승진시킨 바 있다. 

2019년 취임한 이석희 SK하이닉스 대표이사 사장은 올해 인사에서 유임될 것으로 알려졌다. 또 SK의 주요 계열사 CEO들도 대부분 임기가 1년 이상 남아있어 유임될 것으로 보인다. 장동현 SK㈜ 사장, 김준 SK이노베이션 사장은 부회장으로 승진할 것으로 전해졌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