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Y
    7℃
    미세먼지 보통
  • 경기
    H
    9℃
    미세먼지 보통
  • 인천
    Y
    7℃
    미세먼지 보통
  • 광주
    Y
    8℃
    미세먼지 보통
  • 대전
    Y
    6℃
    미세먼지 보통
  • 대구
    H
    9℃
    미세먼지 보통
  • 울산
    H
    11℃
    미세먼지 좋음
  • 부산
    H
    11℃
    미세먼지 좋음
  • 강원
    H
    2℃
    미세먼지 좋음
  • 충북
    Y
    6℃
    미세먼지 보통
  • 충남
    Y
    6℃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9℃
    미세먼지 보통
  • 전남
    H
    11℃
    미세먼지 좋음
  • 경북
    H
    9℃
    미세먼지 좋음
  • 경남
    H
    10℃
    미세먼지 좋음
  • 제주
    H
    13℃
    미세먼지 좋음
  • 세종
    Y
    6℃
    미세먼지 보통
최종편집2021-12-09 19:42 (목) 기사제보 구독신청
롯데케미칼, 2분기 영업이익 5940억원…전년보다 1704.5%↑
롯데케미칼, 2분기 영업이익 5940억원…전년보다 1704.5%↑
  • 서창완 기자
  • 승인 2021.08.06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케미칼 대산공장.롯데케미칼
롯데케미칼 대산공장.<롯데케미칼>

[인사이트코리아=서창완 기자] 롯데케미칼이 2018년 상반기 이후 3년 만에 반기 영업이익 1조원을 달성했다. 글로벌 경기 회복에 따른 석유화학 제품 수요가 증가한 영향을 받았다. 친환경·위생소재 등 고부가 제품 포트폴리오 확대와 높은 원가경쟁력으로 좋은 실적을 거뒀다.

롯데케미칼이 올해 2분기 연결기준 잠정 실적 매출액 4조3520억원, 영업이익 5940억원을 기록했다고 6일 발표했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62.3%, 영업이익은 1704.5% 증가했다.

기초소재사업 내 올레핀 사업부문은 매출액 1조8977억원, 영업이익 2710억원을 기록했다. 전방 산업의 회복세와 더불어 친환경∙위생소재 등의 수요 증가로 견조한 수익성을 유지했다. 아로마틱 사업 부문은 매출액 5946억원, 영업이익 522억원으로, 식음료 용기 및 고순도 이소프탈산(PIA, Purified Isophthalic Acid) 제품 수요 강세로 수익성이 대폭 증가했다.

첨단소재사업은 매출액 1조1823억원, 영업이익 1260억원을 기록했다. 전자∙가전  등 전방 산업의 수요 증가 및 고부가 컴파운딩 제품 판매로 매출 및 수익성 모두 확대됐다.

롯데케미칼타이탄은 매출액 6915억원, 영업이익 1199억원을 기록했다. 일회용품 및 위생용품에 대한 높은 수요가 지속되는 한편, 동남아 지역 내 신∙증설 부재에 따라 공급이 타이트한 상황이 유지되면서 매출 성장 및 견조한 수익성을 보였다.

LC USA는 매출액 1269억원, 영업이익 381억원을 기록했다. 셰일가스 기반의 높은 원가경쟁력과 견조한 제품 수요를 바탕으로 30%의 높은 영업이익률을 기록했다.

롯데케미칼은 “하반기에 신증설 물량의 유입이 예상되나 백신 접종 확대 및 자동차∙건설을 비롯한 전방 산업의 수요 증가 등 글로벌 경기 회복세에 따라 제품 스프레드 하락은 제한적일 것”이라고 전망했다.

또한 “미래 신성장 동력 확보를 위해 올해 7월 발표한 ‘2030 수소 성장 로드맵’의 실행과 더불어 국내 최초 화학적 재활용 페트(C-rPET) 공장 신설, 배터리 전해액 유기용매 생산시설 투자 등 신사업을 본격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