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올 2분기 ‘분기 최대 영업이익’ 기록
삼성물산, 올 2분기 ‘분기 최대 영업이익’ 기록
  • 한민철 기자
  • 승인 2021.07.28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출 8조5480억, 영업이익 4250억원 기록... 건설부문 제외 전 부문 호실적
삼성물산의 올해 2분기 실적이 크게 개선됐다. 뉴시스
삼성물산의 올해 2분기 실적이 크게 개선됐다. <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한민철 기자] 삼성물산이 올해 2분기 글로벌 경기 호조에 분기 최대 영업이익을 올렸다. 

삼성물산은 올해 2분기 연결기준 매출 8조5480억원, 영업이익 4250억원을 기록했다고 28일 밝혔다. 

매출과 영업이익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8.3%, 78.6%가 증가했다. 당기순이익은 같은 기간 5.1% 오른 3340억원을 올렸다. 

삼성물산의 이번 호실적은 글로벌 경기호조에 따른 원자재 시황 상승과 국내 소비심리 회복 등에서 비롯된 것으로 파악된다. 

부문 별로 살펴보면 상사부문의 매출은 4조297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2.4% 늘었다. 영업이익은 같은 기간 592.3% 증가한 900억원을 기록했다.  

패션부문의 경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7.8% 상승한 4440억원, 영업이익은 같은 기간 무려 2400% 증가한 430억원에 달했다.  

패션부문의 실적 개선은 국내 소비심리 회복과 수입 및 온라인 상품 판매 호조가 이끈 것으로 분석된다. 

이어 리조트부문의 매출은 736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2% 증가했다. 영업이익은 역시 같은 기간 300% 증가한 240억원을 기록했다.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레저 업계 수요가 일부 회복하고 골프 사업 호조가 지속된 결과다.

각 부문의 실적이 개선됐음에도 건설부문은 아쉬움을 남겼다. 건설분문의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6.4% 감소한 2조6590억원, 영업이익은 같은 기간 23.6% 감소한 1130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대형 건설 현장의 매출이 감소한 원인이 큰 것으로 분석된다. 

삼성물산은 이번 실적 개선을 발판으로 하반기에도 사업 경쟁력 및 질적 향상을 위해 노력해 연간 최대 실적을 달성하겠다는 목표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