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G, 604억원 규모 환급사업장 매매계약 체결
HUG, 604억원 규모 환급사업장 매매계약 체결
  • 이하영 기자
  • 승인 2021.06.17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급이행 후 2년여만에 부실채권 604억원 회수
주택도시보증공사(HUG)가 환급사업장 매각으로 600억원대 부실채권 회수를 진행했다. <HUG>

[인사이트코리아=이하영 기자]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사천 흥한 에르가 2차 환급사업장(경남 사천시 사남면 유천리 108번지 일원 소재)을 계약금액 604억원에 매각했다고 밝혔다.

사천 흥한 에르가 2차 환급사업장은 2019년 1월 공정부진 등의 사유로 보증사고가 발생해 사업이 중단됐으며, HUG는 분양계약자 865세대에 계약금 및 중도금 700억여원을 환급해준 바 있다.

HUG는 2019년 말부터 사업장 매각을 위해 5차례에 걸쳐 공매를 실시했으나 유치권 등의 문제로 번번이 유찰됐다. HUG는 2021년에 실시한 공매의 최종 공매가격 이상으로 수의계약을 추진했으며, 해당 가격 이상을 제시한 삼정이엔시에 사업장을 매각해 2년여 만에 부실채권 604억원을 회수하는 등 재정건전성 제고 효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

권형택 HUG 사장은 “앞으로도 공사는 보증공급 확대를 통해 서민 주거 안정에 기여하는 한편, 부실채권 회수에도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