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반려견 인지기능장애증후군 시장 진출…치매 치료제 ‘제다큐어’ 런칭
유한양행, 반려견 인지기능장애증후군 시장 진출…치매 치료제 ‘제다큐어’ 런칭
  • 노철중 기자
  • 승인 2021.05.12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약품 시장에서 쌓은 노하우 반려동물 토탈헬스케어에 접목
유한양행은 반려견 인지기능장애증후군 치료제 '제다큐어'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유한양행
유한양행은 반려견 인지기능장애증후군 치료제 '제다큐어'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유한양행>

[인사이트코리아=노철중 기자] 유한양행(사장 조욱제)은 지난 11일 반려견 인지기능장애증후군 치료제인 ‘제다큐어’ 런칭 행사를 열고 반려동물 의약품 시장에 진출했다고 12일 밝혔다.

반려동물 산업이 급속도로 성장하는 가운데 유한양행은 의약품 시장에서 쌓아온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반려동물의 토탈헬스케어에 접목하는 중이다.

유한양행 관계자는 “그동안 사람과 동물, 생태계의 동반 건강을 의미하는 '원 헬스'(One Health)에 기여할 수 있는 경영 활동을 고심해왔다”면서 “첫 번째 결과물이 바로 이번에 출시되는 반려견 치매 치료제 제다큐어”라고 설명했다.

제다큐어는 지엔티파마가 개발한 반려견의 인지기능장애증후군을 치료하는 국내 최초의 동물용 의약품이며, 지난 2월 농림축산검역본부로부터 품목허가를 받았다. 사람의 알츠하이머 치매와 증상이 비슷한 질환인 인지기능장애증후군은 배변 실수나 한밤중에 이유 없는 짖음 같은 행동을 보여 보호자와의 반려 생활에도 영향을 미치게 된다.

제다큐어의 주성분인 크리스데살라진을 알츠하이머 치매 동물 모델에 투여 시 알츠하이머 치매의 원인으로 알려진 아밀로이드 플라크와 뇌신경 세포 사멸이 유의적으로 줄어들고 인지기능이 개선된다는 것이 확인됐다.

유한양행은 향후 반려동물용 의약품, 먹거리 및 다양한 헬스케어 제품들을 출시함으로써 반려동물 헬스케어 사업을 회사의 성장동력으로 키운다는 계획이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