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폐플라스틱으로 만든 그린 자원봉사 조끼 입는다
SK이노베이션, 폐플라스틱으로 만든 그린 자원봉사 조끼 입는다
  • 서창완 기자
  • 승인 2021.05.03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경수 SK종합화학 사장이 지난 29일 서울 종로구 SK서린사옥에서 폐플라스틱을 업사이클링해서 만든 자원봉사 조끼를 살펴보고 있다.SK이노베이션
나경수 SK종합화학 사장이 지난 29일 서울 종로구 SK서린사옥에서 폐플라스틱을 업사이클링해서 만든 자원봉사 조끼를 살펴보고 있다.<SK이노베이션>

[인사이트코리아=서창완 기자] SK이노베이션이 구성원들의 봉사활동 조끼를 폐플라스틱으로 만든 친환경 제품으로 전면 교체한다.

친환경 자원봉사 조끼는 한 벌당 페트병(PET) 500ml 10개를 업사이클링한 원단으로 만들어진다. SK이노베이션은 올해 안에 자원봉사 조끼 전체를 친환경 조끼로 교체해 구성원들에게 지급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폐 페트병 수만개를 재활용하는 효과가 예상된다.

SK이노베이션은 봉사 조끼 외에도 작업복, 유니폼 등으로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SK그룹 관계사 및 비즈 파트너 등과 함께 친환경 제품 교체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추진할 방침이다. SK종합화학의 리사이클 사업(Recycle Biz)과도 연계할 예정이다.

친환경 자원봉사 조끼는 SK이노베이션이 환경소셜비즈 공모전을 통해 발굴, 지원하고 있는 소셜스타트업 기업인 ‘라잇루트’가 생산한다. ‘라잇루트’는 SK이노베이션의 소재 자회사인 SK아이이테크놀로지의 폐분리막을 활용한 기능성 소재를 신규로 개발해 상반기 다양한 제품 출시를 앞두고 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