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Y
    7℃
    미세먼지
  • 경기
    Y
    9℃
    미세먼지
  • 인천
    Y
    7℃
    미세먼지
  • 광주
    Y
    9℃
    미세먼지
  • 대전
    Y
    8℃
    미세먼지
  • 대구
    H
    11℃
    미세먼지
  • 울산
    H
    11℃
    미세먼지
  • 부산
    H
    12℃
    미세먼지
  • 강원
    Y
    2℃
    미세먼지
  • 충북
    Y
    7℃
    미세먼지
  • 충남
    Y
    7℃
    미세먼지
  • 전북
    Y
    10℃
    미세먼지
  • 전남
    Y
    11℃
    미세먼지
  • 경북
    H
    10℃
    미세먼지
  • 경남
    H
    11℃
    미세먼지
  • 제주
    Y
    13℃
    미세먼지
  • 세종
    Y
    7℃
    미세먼지
최종편집2021-12-09 17:36 (목) 기사제보 구독신청
[이요셉의 힐링유머] 천국가는 방법·아빠와 아들의 동문서답
[이요셉의 힐링유머] 천국가는 방법·아빠와 아들의 동문서답
  • 이요셉 한국웃음연구소장
  • 승인 2021.05.03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천국가는 방법

교회 주일학교 선생님이 아이들에게 질문을 했다.

“선생님이 매일 교회를 청소 한다면 천국에 가게 될까요?”
그러자 아이들이 대답했다.

“노”

“그럼 결석하지 않고 예배 온다면?”

“노”

“선생님이 이웃에게 잘 해준다면?”

“아뇨!”

예수님 믿으면 천국 간다는 소리를 듣고 싶었던

선생님이 다시 질문했다.

“그럼 어떻게 해야 천국 갈 수 있나요?”

그러자 다섯 살짜리가 소리쳤다.

“죽어야 돼요!”

기존의 사고방식과 습관이 죽어야 살 수 있는 시대를 사는 것 같다.

너무나 빨리 다가온 디지털 세상, 적응이 어려울 정도다.

전철 안에서 생수 하나 사고 싶은데 한참 서 있다가 전철을 탔다.

구글 OTP 내 얼굴을 열심히 찍다가 QR코드를 찍어야 한다는 것을 알았다.

사람 하나 없이 지문으로 인식하고 들어가는 스터디 카페,

맥도날드 매장에서 주문이 어려워 엉뚱한 것 주문해서 먹고…

산 속에서 혼자 살 것 아니면 디지털 세상과 친해져야 할 것 같다.

#. 아빠와 아들의 동문서답

7살 난 아들이 아빠에게 물었다.

“아빠, 기억이 뭐예요?”

“기억이란… 너랑 나랑 동물원에 간 적이 있지?”

“네”

“그때 솜사탕을 사준 적이 있지?”

“네”

“과거를 떠올리는 것을 기억이라고 한단다.”

“참 어렵다”며 아들이 다시 물었다.

“그럼 니은은 뭐예요?”

“헐~ 그거였어…”

180도 엉뚱한 대답을 했을 때 당신의 반응은?

‘정확히 사과한다.’

‘얼버무린다.’

‘그 상황을 피한다.’

‘더 엉뚱하게 대답한다.’

사람의 반응은 서로 다르다.

살아온 환경이 다르고 가지고 있는 생각이 다르니까.

우리는 서로 다른 사람끼리 살아간다.

살아가는 지혜 중 하나가 ‘인정’이 아닐까 싶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