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국토정보공사 ‘LX 사명’ 논쟁 ‘민관 상생협력’으로 전환
LG-국토정보공사 ‘LX 사명’ 논쟁 ‘민관 상생협력’으로 전환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1.04.30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X 사명 공동사용 관련 양사 공감대 형성
내달 실무진 협상으로 상생 협력 구체화
LG는 한국국토정보공사와 LX 사명을 함께 사용하는 방향에 대해 실무 협상을 이어간다고 밝혔다.
LG는 한국국토정보공사와 LX 사명을 함께 사용하는 방향에 대해 실무 협상을 이어간다고 밝혔다. <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김동수 기자] LG와 한국국토정보공사가 ‘LX’ 사명을 공동으로 사용하기로 뜻을 모으고 상생을 위한 협력에 나선다. 양사가 상생 협력안을 교환하며 큰 틀의 합의를 이룬 것으로 공사가 LG에 LX 사명 사용 반대 입장을 밝힌 지 2개월 만이다.

LG는 한국국토정보공사와 LX 사명을 함께 사용하며 상호 발전하는 방향에 양사가 공감, 실무 협상을 이어간다고 30일 밝혔다.

상생 협력안은 대외적으로 양사의 사업 혼동을 방지하는 상표 사용 구분, 유사 사업 분야에 대한 상표 사용 금지 등의 내용이 핵심이다. 이외에도 LX홀딩스 자회사와 한국국토정보공사 간의 협력 사업 발굴·추진, 공간정보산업 발전을 위한 상호 협력 등 다양한 민관 상생 방안이 포함됐다.

LG 관계자는 “금번 교환된 상생 협력안에는 사회적 가치 실현과 지역 균형 발전을 위한 사안들이 다수 포함돼 있다”며 “사명 및 상표 사용 논쟁을 넘어 대표적인 민관 상생의 모범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양사가 뜻을 모은 결과”라고 말했다.

이어 “대화와 협의를 통해 상호 간 이해의 폭을 넓히는데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사명 논쟁을 일단락하고 민관 협력의 좋은 결과로 마무리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LG는 신설지주사인 LX홀딩스가 공식 출범한 이후 한국국토정보공사와 협력 세부 사항을 협상한다는 계획이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