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넥신, 인도네시아에 코로나19 백신 1000만 도즈 공급
제넥신, 인도네시아에 코로나19 백신 1000만 도즈 공급
  • 노철중 기자
  • 승인 2021.04.27 1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칼베 파르마에 최소 1000만 도즈 공급 예정...추가 물량 공급 논의 중
제넥신은 인도네시아 칼베파르마와 협약을 맺고 코로나19 변이 백신 최소 1000만도즈를 인도네시아에 공급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제넥신
제넥신은 인도네시아 칼베파르마와 협약을 맺고 코로나19 변이 백신 최소 1000만도즈를 인도네시아에 공급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노철중 기자] 제넥신(대표이사 성영철·우정원)은 인도네시아 칼베 파르마(PT Kalbe Farma)와 코로나19 백신 후보 물질인 GX-19N 1000만 도즈를 공급하기로 합의했다고 27일 밝혔다.

칼베 파르마는 제넥신으로부터 최소 1000만 도즈 분량의 DNA 백신을 구매해 인도네시아에 판매하고 백신 매출액의 일정 부분을 제넥신에게 로열티로 지급할 예정이다. 칼베 파르마는 초기 계약금을 대신해 임상 비용을 부담하기로 했으며 양사는 추가 구매 또한 논의하고 있다.

이를 위해 양사는 지난달 인도네시아 식약처(BPOM)에 임상 2/3상을 위한 임상시험계획서(IND)를 제출하고 승인을 기다리고 있다. 제넥신은 한국의 생산시설에서 백신을 생산한 후 공급할 계획이다.

제넥신은 제넨바이오·SL벡시젠·바이넥스·포스텍·국제백신연구소·카이스트 등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코로나19 예방백신 개발해왔다. 국내에서 지난 7일 임상 2a상 대상자 150명 모두에 대한 첫 번째 백신 투여를 끝내는 등 빠르게 임상을 진행 중이다.

최근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혈전증 발생 등 이상 반응이 잇따라 보고되면서 안전성 논란이 커지고 있는데, 제넥신이 개발 중인 GX-19N은 DNA 기반의 백신은 이러한 전신 부작용이 거의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까지 진행된 코로나19 예방 DNA 백신 임상(1상 90명, 2상 150명)에서 중등도 이상의 심각한 전신 부작용은 전무했으며 근육통·피로감·두통 등 경증의 이상 반응 또한 매우 낮아 다른 어떤 백신 플랫폼보다 안전하다는 것을 확인하고 있다는 게 제넥신 측 설명이다.

또한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스파이크 항원과 함께, 높은 서열 보존성을 가진 뉴클리오캡시드 항원을 추가로 탑재해 기존의 코로나19 바이러스는 물론 변이체에도 대응이 가능하다고 한다.

우정원 제넥신 사장은 “인도네시아에서 우리 백신의 우수성과 안전성을 믿고 공동 임상과 선구매까지 약속해줬다”며 “GX-19N의 성공적인 개발을 통해 인도네시아는 물론 우리 국민에게도 보다 안전한 코로나19 예방 백신을 공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