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 'TIGER 미국나스닥100 ETF' 순자산 7000억 돌파
미래에셋 'TIGER 미국나스닥100 ETF' 순자산 7000억 돌파
  • 박지훈 기자
  • 승인 2021.04.14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미 주식형 ETF 중 최대 규모
미국 나스닥 전광판 장식한 미래에셋 TIGER 미국나스닥100 ETF.<미래에셋자산운용>

[인사이트코리아=박지훈 기자] 미래에셋자산운용은 ‘TIGER 미국나스닥100 ETF’가 6일 순자산 7000억원(종가 기준)을 돌파해 국내 상장된 북미 주식형 ETF 중 최대 규모가 됐다고 14일 밝혔다. 올해 1월 초 순자산 6000억원을 돌파한 지 석달 만이다.

TIGER 미국나스닥100 ETF는 IT, 소비재, 헬스케어 중심으로 구성돼 4차 산업혁명 수혜가 기대되는 미국 나스닥 시장에 투자한다. 12일 기준 해당 ETF는 1년 56.77%, 3년 121.78%, 5년 207.91% 수익률을 기록하고 있다. 국내 상장된 해외주식형 ETF로는 TIGER 차이나전기차 쏠라액티브(SOLACTIVE) ETF 다음으로 크며, 북미 주식형 ETF 중에서는 가장 크다.

권오성 미래에셋자산운용 ETF마케팅부문장은 “최근 증시 호황으로 미국주식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개별 종목 집중투자보다는 ETF 투자로 장기투자∙분산투자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며 “미래에셋은 저렴한 비용으로 연금에서 활용 가능한 대표지수 상품을 지속적으로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