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옥동 신한은행장 “어려운 경제 환경이 아이들 꿈 막지 않도록 교육 지원”
진옥동 신한은행장 “어려운 경제 환경이 아이들 꿈 막지 않도록 교육 지원”
  • 박지훈 기자
  • 승인 2021.03.24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대피해아동 지원하는 ‘동행 프로젝트’ 가동
진옥동 신한은행장.<신한은행>
진옥동 신한은행장.<신한은행>

[인사이트코리아=박지훈 기자] 진옥동 신한은행장은 24일 “어려운 경제 환경이 아이들의 꿈을 제약하지 않도록 기부를 통해 아이들의 교육을 지원하고 싶다”고 밝혔다.

진옥동 행장은 이날 학대피해아동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장기적인 지원을 위한 신한은행 ‘동행(同行) 프로젝트’를 시작한다며 이 같은 뜻을 전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전국 피해아동쉼터 76곳에 아동들의 이동을 위한 차량과 유류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학대피해아동에 대한 일회성 지원이 아닌 꾸준한 지원을 해나가겠다는 진정성을 담아 동행 프로젝트로 명명하고 향후 3년에 걸쳐 진행한다.

신한은행은 피해아동쉼터에 대한 사전조사를 통해 학대피해아동의 후유증 치료를 위한 의료기관 방문, 등·하교 지원 등을 위한 차량과 유류비 지원이 가장 절실한 것으로 파악하고 피해아동쉼터 26개소에 차량 지원, 76개소에는 유류비를 지원하기로 했다.

동행 프로젝트는 평소 아동에 대한 각별한 관심과 지원을 이어온 진 은행장의 사회공헌 의지를 담아 기획됐다. 진 행장은 2019년 취임 후부터 개인적으로 아동지원단체에 1억여원을 기부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아이들이 꿈을 잃지 않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으려 한다”며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현장 중심의 체계적인 지원을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