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창원 푸르지오 더 플래티넘’ 3월 분양
대우건설, ‘창원 푸르지오 더 플래티넘’ 3월 분양
  • 이하영 기자
  • 승인 2021.03.08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근 단지와 함께 총 7400여세대 규모 브랜드 타운 조성 전망
‘창원 푸르지오 더 플래티넘’ 조감도. <대우건설>

[인사이트코리아=이하영 기자] 대우건설이 쌍용건설과 함께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 교방동 1-2번지 일원에 ‘창원 푸르지오 더 플래티넘’을 3월 중 분양할 예정이다.

총 3개 단지로 구성되는 ‘창원 푸르지오 더 플래티넘’은 지하 2층~지상 26층, 17개 동, 1538세대의 대규모 단지로 이 중 전용면적 59~103㎡ 870세대가 일반 분양된다. 이 단지는 인근에 기존 공급된 단지들과 신규 분양 예정 단지까지 더해 총 7400여 세대 규모의 브랜드 타운을 형성하게 된다.

대우건설에 따르면 ‘창원 푸르지오 더 플래티넘’이 들어서는 창원 마산합포구는 비규제 지역으로 지난 12‧17대책으로 의창구가 투기과열지구로 지정되고 성산구가 조정대상지역으로 묶여 규제를 피한 마산합포구가 풍선효과를 누릴 수혜지로 주목된다.

단지 내 국공립어린이집(예정)을 포함해 교방초, 성호초, 마산의신여중, 합포고 등이 도보 5분 거리에 위치해 있어 교육환경도 우수하다. 여기에 서마산IC, KTX 마산역, 마산시외버스터미널 등의 교통여건이 잘 갖춰져 있다. 2025년에 개통 예정인 창원시 S-BRT 2단계 육호광장역이 가까워 미래가치도 기대된다. 롯데백화점과 신세계백화점, 홈플러스 등 대형 상업시설을 비롯해 중앙시장, 산호시장, 창원NC파크 등 다양한 생활기반 시설을 쉽게 이용할 수 있다.

분양 관계자는 “창원의 부동산 시장이 최근 들어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데다, 이 단지는 비규제지역인 마산합포구에 들어서는 만큼 일찌감치 많은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며 “특히 마산항과 무학산의 자연환경 등 우수한 입지와 함께 브랜드파워까지 갖춘 단지로서 향후 지역을 대표할 대장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창원 푸르지오 더 플래티넘’의 견본주택은 창원시 마산합포구 오동동 317-1번지에 3월 중 개관할 예정이다. 한편 대우건설은 지난해 전국에 3만3000여 세대를 분양하며 2년 연속 민간건설사 주택공급 1위를 기록한 바 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