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엔지니어링공제조합과 맞손…부동산 개발사업 MOU 체결
롯데건설, 엔지니어링공제조합과 맞손…부동산 개발사업 MOU 체결
  • 이하영 기자
  • 승인 2021.02.17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건설 하석주 대표이사와 엔지니어링공제조합 김수보 이사장(왼쪽)이 르엘 갤러리에서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롯데건설>

[인사이트코리아=이하영 기자] 롯데건설은 지난 16일 서초구 서초동 소재 르엘 갤러리에서 엔지니어링공제조합과 부동산 투자 및 개발에 관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엔지니어링공제조합은 엔지니어링 및 에너지산업, 지식기반 산업의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1989년 설립된 전문공제기관으로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특수법인이다. 2021년 1월 말 기준 2786개사가 조합원으로 가입돼 있다. 자산규모는 1조6000억원이다. 나이스 신용평가에서 국내신용평가 8년 연속 AAA, 해외신용평가인 무디스에서 6년 연속 A3 등급을 획득하는 등 최고의 재무 건전성을 지닌 곳으로 평가받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롯데건설의 민간 수주‧시공 사업장 등 부동산 개발 사업에 엔지니어링공제조합의 투자가 자유로워졌다. 롯데건설도 엔지니어링공제조합이 투자자로 참여하는 사업에 대해 시공자로 검토 및 참여가 가능하다.

엔지니어링공제조합은 사업 초기 발생하는 토지 확보 및 각종 사업비용에 대해 조합 보유 자금 등을 출자해 수익을 창출한다. 롯데건설은 안정적인 사업 구도 및 재원 확보를 통해 부동산 개발사업의 안정성을 확보할 수 있게 된다.

아울러 롯데건설이 투자자 및 시공자로 참여하는 사업과 엔지니어링공제조합이 투자자로 참여하는 사업에 대해 상호 신용공여 제공이 가능하다. 이에 부동산 개발 사업에 소요되는 금융비용의 절감이 기대된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최고의 재무 건전성을 지닌 엔지니어링공제조합과의 협약체결로 롯데건설과 엔지니어링공제조합은 각종 부동산 개발사업에 대한 참여의 폭을 확대하고 사업 추진에 있어 안정적인 사업 구도와 재원 조달이 가능하게 됐다”며 “이번 업무협약이 롯데건설과 엔지니어링공제조합의 지속가능한 경영활동에 기여할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