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미국 내 생산시설 확대 추진…증설 완료 시 타이어 생산량 2배 증가 기대
한국타이어, 미국 내 생산시설 확대 추진…증설 완료 시 타이어 생산량 2배 증가 기대
  • 한민철 기자
  • 승인 2021.02.15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테크놀로지그룹 본사. 뉴시스
한국테크놀로지그룹 본사. <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한민철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한국타이어)가 하반기 미국 내 생산시설 확장에 나선다. 

한국타이어는 미국 테네시주 클락스빌 공장의 2단계 증설에 대해 검토 중이라고 15일 밝혔다. 올 하반기 증설을 시작해 오는 2023년 하반기 또는 2024년 상반기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한국타이어는 올해 약 1000억원을 투자할 예정이며, 내년부터 순차적으로 추가 투자를 진행할 계획이다. 증설이 완료되면 연간 타이어 생산 규모를 기존 550만개에서 1100만개로 늘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한국타이어의 이번 결정은 국내산 타이어에 대한 미국 정부의 반덤핑 과세에 대응하기 위한 취지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미국 상무부는 지난해 12월 30일(현지시간) 반덤핑 예비판정을 통해 한국타이어 38.07%, 넥센타이어 14.24%, 기타(금호타이어) 27.81%의 추가 관세율을 산정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