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윤종규 회장 “KB금융 플랫폼, 넘버원·온리원 만들자”
[신년사] 윤종규 회장 “KB금융 플랫폼, 넘버원·온리원 만들자”
  • 박지훈 기자
  • 승인 2021.01.04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이 4일 비대면 방식으로 열린 2021년 그룹 시무식에서 신년사를 말하고 있다.<KB금융>

[인사이트코리아=박지훈 기자]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이 2021년 신년사에서 “사업도, 상품도 넘버원이 아니면 온리원(Only One)이 되어야 살아남는다”는 고(故)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어록을 인용하며 국내 최고 금융플랫폼을 만들자고 강조했다. 아울러 고객 중심의 금융서비스, 글로벌 사업 확장, ESG 경영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다음은 윤종규 회장의 신년사.

임직원 여러분. 2021년은 대변화의 시대에 맞춰 미래 금융을 선점하기 위한 중요한 한 해가 될 것 같습니다.

기존 금융사와의 경쟁을 넘어 빅테크와 직접 경쟁하는 시대가 도래하였지만, 금융플랫폼 혁신을 통해 고객 접점을 더 확대하고, 차별화된 서비스를 통해 No.1 금융플랫폼 기업으로 도약해야 할 것입니다.

이를 위해 신속한 의사결정과 실행력을 바탕으로 끈덕지게 추진해야 할 2021년 그룹의 경영전략 방향인 ‘리뉴(R.E.N.E.W)’에 대해 말씀 드리겠습니다. 

첫째, 그룹의 핵심 경쟁력을 강화하여, 계열사의 시장지위를 제고하고 효율적인 사업부문의 비즈니스 모델을 정립해야 합니다(Reinforce the Core). 은행은 확고한 1위, 주요 계열사들은 업권 내 탑티어(Top-tier)로서의 경쟁력을 확보하여야 합니다. 계열사별 역할을 재정립하고 균형적인 포트폴리오를 통해 시장 지위를 제고 해야 합니다.

또한 사업부문별 핵심 비즈니스 모델을 강화하여 수익창출 기반을 확대하고 차별화된 경쟁력을 확보해야 합니다.

빅테크의 금융 진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상품판매에서 종합자산관리로의 전환을 가속화해야 하며, 빅테크 기반의 개인화 고객관리 체계를 구축하고 초개인화 마케팅 구현을 통해 고객에게 가장 사랑받는 평생 금융파트너가 되어야 합니다.

둘째, 글로벌 사업영역을 확장하고, 비금융사업을 강화하여 그룹의 신성장동력을 확보해야 합니다(Expansion of Global & New Biz).

글로벌사업은 동남아 시장과 선진시장의 속도감 있는 투트랙(Two-Track) 전략을 통해 글로벌 사업영역의 이익 비중을 확대해 나가야 합니다.동남아 시장에서 성장잠재력이 높은 영역의 사업을 적극 발굴하고 추가적인 인수·합병(M&A) 기회도 모색할 것이며, 선진시장에서는 CIB(상업투자은행)와 자산운용을 중심으로 파트너사와의 제휴를 확대하여 글로벌 부문의 경쟁력도 더욱 강화할 것입니다.

셋째, 고객 중심의 디지털 혁신으로 넘버원(No.1) 금융플랫폼을 만들어 나가야 합니다(No. 1 Platform). 스타뱅킹과 엠에이블(M-able), 리브메이트 등 그룹 대표 금융 앱은 고객 중심의 디지털 혁신을 통해 각 플랫폼의 역할에 맞는 특화된 종합금융플랫폼을 구현해야 합니다.

데이터 기반의 고객, 상품, 채널의 혁신을 통해 빅테크사와는 차별화된 종합금융솔루션을 제공하고, AI 및 머신러닝 기술을 활용한 개인 맞춤형 상품과 서비스도 제공해야 합니다.

비대면채널과 대면채널을 유기적으로 연결하는 심리스(Seamless·끊김없는)한 고객관리체계를 수립하고, 옴니(Omni·모든 방식)채널 관점의 통합 고객 관리를 통해 마케팅 체계를 더욱 견고히 하여야 할 것입니다. 

삼성을 일류 기업으로 성장시킨 고(故) 이건희 회장은 “사업도, 상품도 넘버원이 아니면 온리원(Only One)이 되어야 살아남는다”고 하였습니다.

넷째, ESG 경영의 확산과 내재화를 통해 지속가능경영 체계를 확립해야 합니다(ESG Leadership). ESG 경영을 통해 지속가능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고 ESG 선도기업으로서의 책임과 역할을 강화하여 사회적 변화와 미래가치 창출에 앞장 서겠습니다. 

RE100의 선제적 가입을 통해 2050 탄소중립을 실현해 나가고, 친환경 상품·투자·대출 규모를 확대하여 녹색금융을 선도하는 등 금융 산업 내 Green Leadership을 강화해 나갈 것입니다. 환경, 사회, 기업지배구조 각 부문에 대한 투명한 정보 공개를 통해 이해관계자의 신뢰를 제고하고, 건강한 지배구조문화도 확산시켜 나가겠습니다.

또한 리스크 관리체계 고도화를 통해 지속가능한 성장을 지원해야 합니다. 핵심 포트폴리오에 대한 리스크관리체계를 고도화하여 경쟁력을 확보하고 금융 패러다임 변화에 대응한 신 유형 리스크 관리 강화 등 환경변화에 부합하는 리스크 관리체계를 정립해 나가야 할 것입니다.

다섯째, Up-skill과 Re-skill을 통해 최고의 인재를 양성하고 개방적·창의적인 조직문화를 구현해야 합니다(World class
Talents & Culture).

디지털 부문의 인력 비중을 확대하고, 업스킬(Up-skill)과 리스킬(Re-skill)을 통해 IB, 자본시장 등 핵심성장부문의 인재를 양성할 것입니다. AI나 RPA로 대체 가능한 직무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AI시대에도 사람이 강점을 갖는 업무로 인력을 재배치하여 Re-skill도 가속화해 나갈 것입니다.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집단지성이 구현되는 공유와 협업 문화를 확대하여 신 업무환경에서 생산성과 효율성을 제고하는 등 개방적이고 창의적인 조직문화를 만들어 나갑시다.

학습하는 문화를 통해 끊임없이 전문성을 확대하고 최고의 인재들이 역량을 발휘하여 제 몫을 다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습니다.

임직원 여러분! 새로운 경쟁자들과 맞서 미래 금융사업에서 승리하기 위해 내실을 다지고, 고객에게 가장 사랑받는 평생금융파트너가 되기 위해 첫째, KB의 최우선 가치는 고객중심임을 명심하고, KB만의 차별화된 고객가치를 
만들어 갑시다.

아마존의 가장 큰 성공 비결은 고객 중심을 넘어 고객집착에 있습니다. 아마존은 한 소비자가 아마존 프라임을 통해 영화를 시청하였고, 이 소비자가 VOD를 시청할 때 재생상태가 좋지 않았다는 것을 알았다고 합니다.

소비자는 재생상태에 대해 어떤 문제 제기도 하지 않았지만 아마존에서는 고객에게 먼저 다가가 사과 메일을 보내고 환불조치를 취하였다고 합니다. 아마존은 고객 집착을 최우선 가치로 두고 문제가 발생하기 전에 고객의 불편함을 선제적으로 해결함으로써 고객의 신뢰를 얻었습니다.

둘째, 우리 임직원 모두가 서로 배려하고 다름을 인정하며 서로 상호 존중하는 마음을 가집시다. 모두가 힘든 시기에 
큰 피해없이 견딜 수 있었던 원동력은 우리 임직원 모두가 서로를 배려하고 존중하는 ‘역지사지(易地思之)’의 마음가짐이었습니다. 우리 임직원 모두가 열린 마음으로 서로가 다름을 인정하고 배려하여 서로에 대한 믿음과 신뢰를 더욱 굳건히 해야 할 것입니다.

셋째, 정직과 신뢰를 바탕으로 기본과 원칙에 충실한 KB를 만들어 갑시다. 정보보호와 보안 컴플라이언스 등 금융회사 임직원으로서 지켜야 할 것은 반드시 지키고, 고객의 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소비자보호체계를 재정비하는 등 고객 권익 보호를 위한 노력도 확대해야 합니다.

금융인으로서의 확고한 윤리의식과 준법의식을 바탕으로 신의성실과 정직의 태도를 항상 견지하고, 철저한 내부통제 프로세스 정립을 통해 기본과 원칙에 충실한 KB를 만들어 갑시다.

2021년에도 현실에 안주하지 않고, 담대한 꿈을 이루기 위해 새로운 도전을 끊임없이 해 나갑시다. ‘밥 지을 솥을 깨뜨리고 돌아갈 때 타고 갈 배를 가라 앉힌다’는 ‘파부침주(破釜沈舟)’라는 말이 있습니다.

기존의 익숙한 것이나 관습과 타성에서 과감하게 벗어나서 필요하다면 기득권까지도 포기하는 결연한 의지의 파부침주의 자세로 2021년 리뉴를 실현해 나갑시다.

2021년은 전직원이 단합하여 고객 중심의 디지털 혁신을 통해 지속가능하고 고객에게 가장 사랑받는 넘버원 금융플랫폼 기업의 원년이 되도록 힘차게 나아갑시다. 감사합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