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그룹, 적십자병원 코로나19 대응 의료진에 삼립호빵 1만2000개 전달
SPC그룹, 적십자병원 코로나19 대응 의료진에 삼립호빵 1만2000개 전달
  • 노철중 기자
  • 승인 2020.12.22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등교 중단·축소로 결식 우려 충남 지역 아동 900여명에 4000만 해피포인트 제공
SPC그룹 임직원들이 서울 서대문구 적십자병원에 호빵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SPC
SPC그룹 임직원들이 서울 서대문구 적십자병원에 호빵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SPC>

[인사이트코리아=노철중 기자] SPC그룹(회장 허영인)은 코로나19 재확산 극복을 지원하기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SPC그룹은 지난 21일 코로나19 대응 최전선에서 헌신하고 있는 의료진들을 응원하기 위해 삼립호빵 1만2000여개를 적십자병원 6곳에 전달했다.

적십자병원은 코로나19 전담병원으로 지정된 서울과 인천, 상주, 영주를 비롯해 선별진료소를 운영 중인 통영과 거창 그리고 공공재활병원인 경인의료재활센터병원 등 전국적으로 7개 병원을 운영 중이다.

또 SPC그룹은 최근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등교가 중단·축소되면서 학교 급식을 받지 못해 결식이 우려되는 아동들을 지원한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충남 지역 학생 총 900여명에게 파리바게뜨, 배스킨라빈스, 던킨도너츠 등 전국 6300여개의 SPC그룹 매장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해피포인트 총 4000만 포인트를 지원하기로 했다.

한편, SPC그룹은 지난 3월에도 코로나19 확진자가 집중됐던 대구와 경북지역 현장에 직접 찾아가 빵·생수·마스크·손소독제 등을 지원하고 소외계층을 위한 물품을 전달하기도 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