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첵 올자크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 신임 CEO 선임
야첵 올자크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 신임 CEO 선임
  • 이경원 기자
  • 승인 2020.12.15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담배연기 없는 미래’ 비전 실현 위해 리더십 교체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PMI) 신임 CEO에 선임된 야첵 올자크.<필립모리스>

[인사이트코리아=이경원 기자]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은 지난 10일(스위스 현지 시각)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의 현 최고운영책임자(COO) 야첵 올자크를 신임 회장으로 선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야첵 올자크 신임 회장은 5월 연례 주주총회 직후 회장직에 오를 예정이다.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의 현 회장 앙드레 칼란조풀로스는 이사회 신임 의장으로 임명됐다. 앙드레 칼란조풀로스는 2021년 5월 회사 연례 주주총회 직전에 의장직을 역임하게 된다. 현 이사회 의장 루이스 카밀레리는 일신상의 이유로 의장직을 내려놓는다. 이에 따라 독립 사외이사 루시오 노토가 5월 앙드레 칼란조풀로스의 의장직 승계 전까지 임시 의장 역할을 할 예정이다.

야첵 올자크는 2018년 1월부터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의 최고운영책임자로 회사를 이끌었고, 그 전 2012년 8월부터 2018년 12월까지는 최고재무책임자(CFO)로 역임한 바 있다.

내년 5월부터 회장직 수행

이번 리더십 교체는 원활한 승계 과정을 통해 경영진의 굳건한 지속성을 약속한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루이스 카밀레리와 앙드레 칼란조풀로스, 야첵 올자크는 모두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이 독립 기업으로 분사된 이래 서로 긴밀히 협력해왔다. 회사측 관계자는 “이들은 모두 통합된 리더십으로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의 비즈니스 성공을 이끌어왔다”면서 “특히 비연소제품 분야에서 혁신과 부동의 리더십을 발휘했다”고 설명했다.

신임 회장에 선임된 야첵 올자크는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을 이끌 기회를 얻게 되어 영광이며, 회사의 혁신 과정에서 앙드레 회장과 함께 ‘담배연기 없는 미래’ 비전의 지속적 실현을 위한 역량을 구축해왔다”며 ”새로 이사회 의장으로 임명된 앙드레 칼란조풀로스와 함께 소비자와 주주 그리고 지역 사회를 위해 ‘담배연기 없는 미래’ 비전 달성할 것을 약속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야첵 올자크는 올해 55세로, 필립모리스에서 오랜 경력을 쌓아왔다. 폴란드 우치(Lodz) 대학에서는 경제학 석사 학위를 취득한 그는 1993년 필립모리스에 입사했다. 2012년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의 CFO로 임명되기 전까지 폴란드와 독일 시장에서 대표이사와 유럽 지역 사장(President of the European Union Region)직을 역임하는 등 유럽 전역에서 재무·경영을 책임져왔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