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 ‘손편지’ ‘사랑의 쌀 나눔’으로 온기 전한다
롯데면세점, ‘손편지’ ‘사랑의 쌀 나눔’으로 온기 전한다
  • 강민경 기자
  • 승인 2020.12.08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인천·부산·제주 등 각 지역 릴레이 기부..."독거노인분들도 따뜻한 연말 되길"
롯데면세점이 지난 7일 굿피플 사옥에서 임직원들의 따뜻한 마음이 담긴 손편지와 쌀 300포대를 기부하는 ‘사랑의 쌀 나눔’ 전달식을 진행했다. 왼쪽부터 이찬혁 약수노인종합복지관 팀장, 김천수 굿피플 회장, 김세원 인천중구노인복지관 관장, 이상진 롯데면세점 마케팅부문장.롯데면세점
롯데면세점이 지난 7일 굿피플 사옥에서 임직원들의 따뜻한 마음이 담긴 손편지와 쌀 300포대를 기부하는 ‘사랑의 쌀 나눔’ 전달식을 진행했다. 왼쪽부터 이찬혁 약수노인종합복지관 팀장, 김천수 굿피플 회장, 김세원 인천중구노인복지관 관장, 이상진 롯데면세점 마케팅부문장.<롯데면세점>

[인사이트코리아=강민경 기자] 롯데면세점(대표이사 이갑)이 지난 7일 서울 여의도에 위치한 굿피플 사옥에서 임직원들의 따뜻한 마음이 담긴 손편지와 쌀 300포대를 기부하는 ‘사랑의 쌀 나눔’ 전달식을 진행했다.

롯데면세점은 서울과 인천 등 수도권뿐만 아니라 영업점이 위치하고 있는 부산과 제주 지역에서도 릴레이 형식으로 사랑의 쌀 포대를 전달하며 나눔의 의미를 더했다. 이번 기부는 추운 겨울 생계유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독거노인분들에게 힘이 되고자 기획됐다는 설명이다.

롯데면세점 임직원들은 2008년부터 지난해까지 12년간 매년 연탄 나눔 봉사활동에 동참하며 이웃들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함께 했다. 하지만 올해 코로나19 여파로 단체 활동이 어렵게 되자 ‘비대면’ 봉사활동으로 손편지를 작성해 온기를 나눴다.

전사 임직원들이 동참해 마련한 쌀 포대와 손편지는 국제구호개발 NGO ‘굿피플’과 함께 서울 약수동과 인천 중구, 부산, 제주 지역의 노인복지관과 노인지원센터로 기부될 계획이다.

이상진 롯데면세점 마케팅부문장은 “올해 코로나19로 지친 이웃들이 따뜻한 연말을 보낼 수 있는 작은 선물이 되었으면 한다”며 “롯데면세점은 앞으로도 우리 이웃과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도록 상생활동을 적극 펼칠 것”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