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세븐나이츠2’, 10월 7일 사전등록 시작
넷마블 ‘세븐나이츠2’, 10월 7일 사전등록 시작
  • 한민철 기자
  • 승인 2020.09.23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넷마블 하반기 최고 기대작… 새로운 티저 영상도 공개
넷마블 '세븐나이츠2'. 넷마블
넷마블 '세븐나이츠2'. <넷마블>

[인사이트코리아=한민철 기자] 넷마블(대표 권영식‧이승원)이 모바일 수집형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세븐나이츠2(개발사 넷마블넥서스)’의 사전등록을 내달 7일부터 시작한다.

넷마블은 23일 이와 같이 밝히며, 세븐나이츠2의 공식 사이트에 사전등록 ‘D-14’를 알리는 디데이(D-DAY) 카운트와 새로운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티저영상에서는 실사형 고퀄리티 그래픽으로 구현된 세븐나이츠 유명 캐릭터들의 화려한 스킬액션과 세븐나이츠2 오리지널 영웅들도 만나볼 수 있다.

한지훈 넷마블 사업본부장은 “이번 영상은 아일린, 루디, 레이첼 등 기존 영웅들의 유명한 액션이 세븐나이츠2에서 어떻게 재탄생됐는지 알 수 있어, 세븐나이츠 이용자라면 흥미롭게 볼 수 있을 것”이라며 “사전등록 시작일에 맞춰 온라인 쇼케이스와 다양한 이벤트도 준비하고 있다. 많은 기대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넷마블의 대표 IP(지식재산권) 세븐나이츠는 지난 2014년 출시해 6000만 누적 다운로드를 기록 모바일 RPG(역할수행게임)이다. 세븐나이츠는 한국뿐만 아니라, 태국, 인도네시아 등 아시아에서 큰 사랑을 받으며 장기 흥행 타이틀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지난 2016년 국산 게임 불모지로 불리운 일본에서 애플 앱스토어 최고매출 3위를 기록하며, 한국 모바일 게임의 저력을 보여준 첫 사례로 손꼽힌다.

세븐나이츠2는 세븐나이츠의 재미와 감성을 계승한 모바일 MMORPG로, 전작의 20년 후 세계를 다루고 있다.

모바일의 한계를 넘어선 시네마틱 연출과 한편의 영화를 보는 듯한 뛰어난 스토리, 언리얼4엔진으로 구현한 각양각색 캐릭터로 수집형 MMORPG라는 차별화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넷마블은 세븐나이츠2를 2020년 4분기 중 출시 예정이며, 출시 전까지 공식 사이트, 페이스북, 세나TV 유튜브를 통해 다채로운 게임정보를 공개할 방침이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