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다르 마스크, 출시 3일 만에 ‘완판’…효성티앤씨 소재 기술력 증명
안다르 마스크, 출시 3일 만에 ‘완판’…효성티앤씨 소재 기술력 증명
  • 강민경 기자
  • 승인 2020.09.14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업 페이스 마스크’ 15만장 추가 제작 공급
안다르의 리업 페이스 마스크(reup face mask).<효성티앤씨>

[인사이트코리아=강민경 기자] 효성티앤씨의 항균·소취 섬유를 사용해 만든 안다르의 애슬레저용 마스크가 출시된 지 3일 만에 완판됐다.

효성티앤씨는 14일 애슬레저 브랜드 안다르(andar) 요청에 따라 ‘리업 페이스 마스크(reup face mask)’ 15만장을 추가 제작해 공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는 마스크가 출시 3일 만인 지난 2일 조기품절되면서 소비자들이 추가 제작·판매를 요청한 데 따른 것이다.

이번에 일시품절된 마스크에는 효성티앤씨의 항균 기능 폴리에스터 ‘에어로실버 (aerosilver)’, 악취제거 기능과 신축성을 갖춘 스판덱스 ‘크레오라 프레쉬(creora® Fresh)’가 적용됐다.

효성티앤씨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 재확산으로 마스크 착용 시간이 늘어나자 소비자들은 발수와 신축성, 악취제거 기능, 재사용성 등을 고려하기 시작했다”며 “소비자들이 리업 페이스 마스크가 이 같은 장점을 가지고 있다고 판단한 것 같다”고 설명했다.

안다르 관계자는 “안다르는 계속해서 기능성을 갖춘 최고의 소재로 합리적인 가격의 제품을 선보일 것”이라며 “효성티앤씨와의 협업으로 기능과 편의성 모두 뛰어난 제품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