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여야 4당 대표와 '코로나 회동'...추경 편성 논의
문재인 대통령, 여야 4당 대표와 '코로나 회동'...추경 편성 논의
  • 이일호 기자
  • 승인 2020.02.28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문재인 대통령이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여야 정당대표와의 대화'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이일호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 방문해 여야 4당 대표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여야 정당대표와의 대화' 자리를 가졌다.

이날 자리에는 문 대통령과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 유성엽 민생당 공동대표, 심상정 정의당 대표가 참석했다. 회동에서 코로나19 사태 극복 방안을 집중적으로 논의했고 추경과 관련해서도 논의했다.

문 대통령은 앞서 문의상 국회의장과 환담 자리에서 "(코로나19와 관련해) 국회에서도 지속적으로 협력을 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국회에 코로나19 특위를 설치해 주셨고, 감염병 예방관리법이나 검역법 같은 ‘코로나 3법’도 통과시켜 주셨고, 추경 편성에 대해서도 각 당이 아주 적극적인 입장을 표명해 주고 있다"고 언급했다.

이어 "정부와 국회 사이에 긴밀한 비상협력체제가 구축돼 코로나19를 조기에 종식시키고, 그 피해를 조기에 복구해 하루빨리 국민들이 편안해지면서 경제 활력을 되찾을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며 "끝까지 잘 도와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atom@insightkorea.co.kr

28일 문재인 대통령이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여야 정당대표와의 대화' 자리에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의 발언을 듣고 있다.<뉴시스>
28일 문재인 대통령이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문희상 국회의장과 환담을 갖고 있다.<뉴시스>
28일 문재인 대통령이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문희상 국회의장과의 환담에 앞서 '주먹 인사'를 하고 있다.<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