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Y
    6℃
    미세먼지 보통
  • 경기
    Y
    8℃
    미세먼지 보통
  • 인천
    Y
    5℃
    미세먼지 보통
  • 광주
    Y
    5℃
    미세먼지 보통
  • 대전
    B
    4℃
    미세먼지 보통
  • 대구
    Y
    7℃
    미세먼지 보통
  • 울산
    H
    10℃
    미세먼지 좋음
  • 부산
    Y
    10℃
    미세먼지 좋음
  • 강원
    H
    1℃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4℃
    미세먼지 보통
  • 충남
    B
    4℃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9℃
    미세먼지 보통
  • 전남
    Y
    9℃
    미세먼지 좋음
  • 경북
    Y
    7℃
    미세먼지 좋음
  • 경남
    Y
    8℃
    미세먼지 좋음
  • 제주
    Y
    10℃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2℃
    미세먼지 보통
최종편집2021-12-09 19:42 (목) 기사제보 구독신청
유한양행 창업자 유일한 박사 제 47주기 추모식
유한양행 창업자 유일한 박사 제 47주기 추모식
  • 권호
  • 승인 2018.03.09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희 사장 "유 박사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기업경영의 참뜻 가르쳐 줘"
9일 유한양행 창업자 고(故) 유일한 박사 제 47주기 추모식이 열리고 있다.<유한양행>

[인사이트코리아=권호기자]유한양행 창업자인 고(故) 유일한 박사의 제 47주기 추모식이 9일 경기도 부천시 유한대학에 위치한 유일한 기념관에서 진행됐다. 

이날 추모식에는 이정희 사장을 비롯한 유족 및 유한재단, 유한학원, 유한 가족사 임직원과 재학생 등 600 여 명이 참석했다.

이정희 유한양행 사장은 추모사를 통해 "뜨거운 애국애족의 정신으로 유한양행을 설립한 유일한 박사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기업경영의 참뜻을 가르쳐 줬다"며 "온 생애를 국가와 사회를 위해 헌신과 봉사의 삶을 살다 간 박사님의 철학과 실천의지를 오늘에 되살려 나가고,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유한양행과 유한재단·유한학원은 매년 유일한 박사의 기일에 추모행사를 갖고 이를 통해 창업 당시부터 계승해 온 유일한 박사의 애국애족 정신과 숭고한 기업이념을 되새기는 계기로 삼고 있다.

유일한 박사는 1926년 '건강한 국민만이 주권을 되찾을 수 있다'는 신념을 갖고 제약회사 유한양행을 창립했다. 1971년 3월 11일 작고할 때까지 유한학원과 유한재단을 설립하는 등 기업이윤의 사회환원과 사회봉사 정신을 실천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