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포스코·현대차, 글로벌 친환경기업 100위 안에 들어
LG전자·포스코·현대차, 글로벌 친환경기업 100위 안에 들어
  • 조혜승 기자
  • 승인 2018.01.23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美 시사주간지 뉴스위크 선정...삼성전자·한전·하나금융·현대중공업도 이름 올려

[인사이트코리아=조혜승 기자]

뉴스위크가 최근 발표한 그린랭킹에서 LG전자는 그린스코어 부문에서 67.50%를 획득해 국내 기업으로는 가장 높은 23위에 올랐다.<뉴시스>

 

LG전자·포스코·현대자동차·SK이노베이션 등이 미국 시사주간지 뉴스위크가 기업의 친환경성을 평가해 선정하는 그린랭킹에서 100위 안에 들었다. 특히 LG전자는 국내 기업으로 가장 높은 23위에 올랐다.

23일 재계에 따르면 뉴스위크가 최근 발표한 그린랭킹에서 LG전자는 그린스코어 부문에서 67.50%를 획득해 국내 기업으로는 가장 높은 23위에 올랐다. LG전자의 지속가능경영보고서에 따르면 이 회사는 에너지 고효율 설비투자 확대, 신재생에너지 도입 확대 등 기후변화 대응 4대 전략을 추진 중이다.

포스코는 61.60%로 47위, 현대차는 58.80%로 68위, SK이노베이션은 55.30%로 91위를 기록했다. 이밖에 삼성전자(103위), 한국전력공사(132위), 하나금융그룹(186위), 현대중공업(270위) 등도 이름을 올렸다.

상위 톱5에는 프랑스 화장품 회사 로레알, 영국 전력·가스 회사 센트리카, 캐나다 천연가스 수송회사 엔브리지, 독일 제조·에너지·헬스케어 기업 지멘스, 미국 IT(정보기술) 업체 시스코 등이 들었다.

그린랭킹은 뉴스위크가 시가총액 기준 세계 500대 상장기업을 대상으로 친환경성을 평가해 매기는 순위다. 에너지·온실가스·물·폐기물 분야의 생산성과 친환경 제품 매출, 지속가능성과 급여의 연관성, 지속가능위원회 유무, 제3자 환경평가 기준 등 8개 항목에 걸쳐 글로벌기업들의 친환경성을 측정·평가하고 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