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 온라인 발급 카드 ‘YOLO i’
2030 온라인 발급 카드 ‘YOLO i’
  • 인사이트코리아
  • 승인 2016.05.31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카드] ‘삶의 질’ 중시 2030 겨냥 ‘YOLO’ 브랜드 런칭

신한카드(사장 위성호)가 2030세대를 겨냥한 브랜드 ‘YOLO(이하 욜로)’를 런칭하고, 첫 상품으로 ‘신한카드 YOLO i(욜로 아이)’를 출시했다.
‘YOLO(욜로)’는 ‘You Only Live Once’의 약자다. ‘한번 뿐인 당신의 인생’이라는 뜻을 담아 ‘삶의 질’에 중요한 가치를 둔 고객들을 위한 신한카드의 새로운 브랜드다.
신한카드는 Code9을 기반으로 2030 고객 성향과 트렌드의 면밀한 분석과 함께 2030 고객대상 심층인터뷰를 거쳐 ‘YOLO’를 출시했다.
먼저, ‘YOLO i’는 홈페이지, 모바일 등 온라인으로만 발급된다. 신한카드는 2030세대와 온라인 발급 회원들이 전자상거래/편의점/교통/커피/제과점 등의 업종에서 공통적으로 사용 빈도가 높다는 점에 착안, ‘YOLO i’를 설계했다.

고객 선호 업종 할인율을 고객이 직접 선택

이 카드는 택시, 영화(CGV/롯데시네마), 커피(스타벅스/커피빈), 베이커리(파리바게트/뚜레주르), 소셜커머스(쿠팡/티몬), 편의점(GS25/CU/세븐일레븐) 등 6개 업종에서 최대 20%까지 전월 실적에 따라 할인 받을 수 있다. 총 6개의 업종의 할인율을 고객이 직접 선택할 수 있는데, 고객 선택에 따라 20% 할인 업종 1개, 15% 할인 업종 2개, 10% 할인 업종 3개로 구성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예를 들어, 커피에서의 지출이 많은 고객이라면 커피 업종 할인율을 20%로, 택시와 영화 업종을 15%로, 베이커리, 소셜커머스 및 편의점 업종을 10%로 설정할 수 있다. 또한 카드 디자인도 기본 디자인과 신진작가 5종의 디자인 중 고객이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YOLO i’의 자세한 혜택은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연회비는 국내전용 1만 5천원, 비자 1만 8천원이다.
한편, ‘YOLO i’는 인터넷 홈페이지(www.shinhancard.com)와 모바일 홈페이지, 신한카드 앱 및 신한판페이 앱 등 온라인으로만 발급신청이 가능하다. 신한카드는 ‘YOLO’의 2030 취향에 맞는 혜택으로 온라인 발급 회원의 높은 이용율과 이용실적을 기대하고 있다.
기존 온라인 발급 대표 상품인 신한카드의 ‘Mr.Life’는 작년 9월 출시 이후 8개월만에 1만 3천명의 회원이 발급받아, 97% 이용률과 1인당 월 사용액이 95만원에 이르는 등 인기카드로 자리매김한 바 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온라인 발급 회원들은 블로그/카페 등을 통해 상품 서비스등을 비교하고 선택해 가입하기 때문에, 로열티가 높고 이용율 및 인당 사용 금액이 높은 경향을 보인다”며 “카드 서비스에 민감한 2030세대가 온라인 발급의 65.5%를 차지하며 비중이 큰 만큼 이들 고객의 선호 혜택을 중심으로 서비스를 구성해 큰 인기를 모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신한카드는 카드 서비스에 민감한 2030세대에 대한 지속적인 연구와 커뮤니케이션을 통해 앞으로도 YOLO 브랜드를 기반으로 한 시리즈 상품을 출시할 계획이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