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B
    13℃
    미세먼지 나쁨
  • 경기
    B
    9℃
    미세먼지 나쁨
  • 인천
    B
    10℃
    미세먼지 나쁨
  • 광주
    B
    11℃
    미세먼지 보통
  • 대전
    B
    13℃
    미세먼지 보통
  • 대구
    B
    16℃
    미세먼지 보통
  • 울산
    B
    13℃
    미세먼지 보통
  • 부산
    B
    14℃
    미세먼지 보통
  • 강원
    B
    11℃
    미세먼지 보통
  • 충북
    B
    14℃
    미세먼지 보통
  • 충남
    B
    12℃
    미세먼지 나쁨
  • 전북
    B
    12℃
    미세먼지 보통
  • 전남
    B
    8℃
    미세먼지 보통
  • 경북
    B
    15℃
    미세먼지 보통
  • 경남
    B
    14℃
    미세먼지 보통
  • 제주
    B
    12℃
    미세먼지 보통
  • 세종
    B
    12℃
    미세먼지 보통
최종편집2023-03-31 18:40 (금) 기사제보 구독신청
매일유업, 자원순환의 날 맞아 매일 지구를 살리는 ‘약속 챌린지’ 열어
매일유업, 자원순환의 날 맞아 매일 지구를 살리는 ‘약속 챌린지’ 열어
  • 이기동 기자
  • 승인 2022.09.06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버려진 페트병 재활용, 업사이클링 친환경 가방 제작해 1000명에 선물

[인사이트코리아=이기동 기자] 매일유업(대표 김선희)이 9월 6일 자원 순환의 날을 맞아 매일 지구를 살리는 ‘약속 챌린지’를 연다.

자원 순환의 날은 환경부와 한국폐기물협회가 환경 보호와 자원 재활용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제정한 날로, 매일유업은 환경 보호와 재활용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약속 챌린지를 기획했다고 6일 밝혔다.

매일유업에 따르면 약속 챌린지를 위해 버려진 페트병 4만8000개를 수거해 업사이클링 친환경 가방을 제작한다. 500ml 페트병 6개를 재활용하면 가방 하나를 만들 수 있다. 가방 디자인에는 독특하고 귀여운 디자인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위글위글’이 참여했다. 제작한 가방은 약속 챌린지에 참여한 고객 중 1000명에게 선물한다. 일부 제품 구매 시에도 가방을 받을 수 있다.

매일유업이 9월 6일 자원 순환의 날을 맞아 매일 지구를 살리는 ‘약속 챌린지’를 30일까지 진행한다.매일유업
매일유업이 9월 6일 자원 순환의 날을 맞아 매일 지구를 살리는 ‘약속 챌린지’를 30일까지 진행한다.<매일유업>

‘매일 지구를 살리는 캠페인’ 통해 연간 온실가스 배출량 1287톤 저감 추산

매일유업의 약속 챌린지에 참여하려면 매일아이닷컴 이벤트 페이지에 방문해 잘 버리기, 재활용 제품 사용하기를 약속하기만 하면 된다. 또한 SNS에 약속 챌린지를 공유한 50명에게는 바리스타룰스 모바일 교환권을 선물한다. 약속 챌린지와 공유 이벤트는 오는 30일까지 진행된다.

약속 챌린지는 매일유업이 전사적으로 펼치고 있는 ‘매일 지구를 살리는 캠페인’ 일환이다. 매일 지구를 살리는 캠페인은 크게 플라스틱 사용량을 줄이고(Reduce), 친환경 소재로 대체하고(Replace), 재활용하는(Recycle) 세 가지 활동으로 구성되어 있다. 매일유업은 최근 몇 년간 이상기온과 생태계 파괴 등 환경 문제가 사회적으로 대두되자 발빠르게 전사적인 친환경 방침을 적용했다.

이와 함께 매일유업은 지속 가능한 경영, 지속 가능한 환경을 위해 관련 연구·개발에 꾸준히 힘쓰고 있다. 2020년 ‘엔요100’ 제품에서 빨대를 제거한 것을 필두로 빨대를 제거한 상하목장 유기농 멸균우유를 출시한 데 이어 기존에 PET 소재를 사용하던 슬로우밀크와 상하목장 우유는 종이 소재 후레쉬팩으로 패키지를 변경했다. 매일유업은 이러한 노력을 통해 연간 온실가스 배출량을 약 1287톤 저감할 수 있으며, 이는 30년산 소나무를 약 19만 5348그루를 심는 것과 같은 효과를 내는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