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R
    25℃
    미세먼지
  • 경기
    R
    25℃
    미세먼지
  • 인천
    R
    26℃
    미세먼지
  • 광주
    H
    27℃
    미세먼지
  • 대전
    R
    24℃
    미세먼지
  • 대구
    H
    27℃
    미세먼지
  • 울산
    H
    28℃
    미세먼지
  • 부산
    H
    27℃
    미세먼지
  • 강원
    H
    25℃
    미세먼지
  • 충북
    R
    25℃
    미세먼지
  • 충남
    R
    25℃
    미세먼지
  • 전북
    R
    27℃
    미세먼지
  • 전남
    H
    27℃
    미세먼지
  • 경북
    R
    27℃
    미세먼지
  • 경남
    H
    28℃
    미세먼지
  • 제주
    Y
    28℃
    미세먼지
  • 세종
    R
    26℃
    미세먼지
최종편집2022-08-08 18:12 (월) 기사제보 구독신청
두나무, 결식우려아동 돕기 5000만원 기부
두나무, 결식우려아동 돕기 5000만원 기부
  • 정서영 기자
  • 승인 2022.08.03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취약계층 320가정에 8월 3주간, 매주 2회 반찬 밀키트 전달
두나무가 결식 우려 아동의 반찬과 밀키트 지원을 위해 총 5천만원 기부금을 굿네이버스에 전달한다고 3일 밝혔다.<두나무>

[인사이트코리아=정서영 기자] 블록체인 및 핀테크 전문기업 두나무가 결식 우려 아동의 반찬과 밀키트 지원을 위해 총 5000만원을 굿네이버스를 통해 기부한다.

두나무는 코로나19 재확산 추세로 여름 방학 기간 돌봄 공백에 놓인 아동들의 결식과 영양 결핍을 예방하기 위해 이를 기획했다고 3일 밝혔다.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2021년 기준 지방자치단체에서 ‘결식 우려 아동’으로 지정돼 급식 지원을 받는 18세 미만 아동은 약 30만명에 달한다. 굿네이버스 아동권리연구소가 진행한 ‘2021 아동 재난대응 실태조사’에서는 코로나19 발생 이후 결식 위험에 노출된 아동이 10명 중 6명에 달한다고 밝혀, 코로나19가 취약계층 아동에게 부정적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두나무는 방학 기간 결식과 돌봄 사각지대에 있는 아동들을 위해 총 5000만원의 기부금을 굿네이버스에 전달한다. 기부금을 통해 굿네이버스는 서울지역 취약계층 아동 가정 320곳에 여름방학 기간인 8월 3주 동안 매주 2회씩 반찬 및 밀키트를 지원하는 등 총 6400식의 끼니를 전달한다. 지역 사회 발전과 상생을 위해 지역 식품업체를 중심으로 밀키트와 반찬을 제작하고 배달까지 할 예정이다. 지원 대상자는 서울지역 지방자치단체와 유관기관이 추천하는 가정의 아동을 우선 선정한다.

이석우 두나무 대표는 “최근 재확산되는 코로나 19의 영향으로 취약계층 아동들에게는 더 어려운 여름방학이 될 것 같아 걱정이 앞선다”며 “우리 사회의 미래를 책임질 아동들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제대로 된 식사가 제공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