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Y
    15℃
    미세먼지 보통
  • 경기
    H
    16℃
    미세먼지 보통
  • 인천
    H
    16℃
    미세먼지 보통
  • 광주
    H
    16℃
    미세먼지 좋음
  • 대전
    H
    14℃
    미세먼지 좋음
  • 대구
    H
    16℃
    미세먼지 좋음
  • 울산
    H
    16℃
    미세먼지 좋음
  • 부산
    Y
    17℃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11℃
    미세먼지 좋음
  • 충북
    H
    14℃
    미세먼지 좋음
  • 충남
    H
    14℃
    미세먼지 보통
  • 전북
    H
    16℃
    미세먼지 보통
  • 전남
    H
    17℃
    미세먼지 좋음
  • 경북
    H
    16℃
    미세먼지 좋음
  • 경남
    H
    16℃
    미세먼지 좋음
  • 제주
    H
    19℃
    미세먼지 좋음
  • 세종
    H
    14℃
    미세먼지 좋음
최종편집2022-09-23 19:01 (금) 기사제보 구독신청
오뚜기, 평양물냉면‧코다리회냉면‧불고기쫄면 3종 구성 냉장면 선봬
오뚜기, 평양물냉면‧코다리회냉면‧불고기쫄면 3종 구성 냉장면 선봬
  • 이기동 기자
  • 승인 2022.07.27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양한 면류 제품 니즈에 맞춰 신제품 지속 출시 계획

[인사이트코리아=이기동 기자] 오뚜기가 ‘평양 물냉면’, ‘코다리 회냉면’, ‘불고기 쫄면’ 등 3종으로 구성된 여름철 냉장면 신제품을 선보였다.

오뚜기가 ‘평양 물냉면’, ‘코다리 회냉면’, ‘불고기 쫄면’ 등 3종으로 구성된 냉장면 신제품을 출격시켰다.오뚜기
오뚜기가 ‘평양 물냉면’, ‘코다리 회냉면’, ‘불고기 쫄면’ 등 3종으로 구성된 냉장면 신제품을 출격시켰다.<오뚜기>

27일 오뚜기에 따르면 이번에 출시된 제품은 기존 HMR 냉장면의 면, 육수, 비빔장이라는 단순한 메뉴 구성에서 벗어나 고명 구성을 새롭게 더해 소비자들이 집에서도 전문점처럼 면 요리와 잘 어울리는 고명을 함께 즐길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기존보다 면 증량, 수육·제육, 코다리회 등 고명 추가

우선 프리미엄 평양 물냉면은 기존 제품 대비 면을 20% 증량했으며, 메밀 함량 30%의 면발과 수육, 제육 고명으로 완전한 한 그릇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코다리 회냉면은 기존 제품 대비 면을 10% 증량했으며, 함흥식 냉면사리와 코다리 회무침으로 구성됐다. 또한 불고기 쫄면은 1등급 밀가루로 반죽한 면발에 태양초 고춧가루 비빔장, 불향 가득한 소불고기, 메추리알, 건조야채 등 다양한 토핑으로 더욱 맛과 영양을 고려했다는 설명이다.

오뚜기 관계자는 “더운 여름철, 시원하고 매콤한 면 메뉴가 인기인데, 각 면 요리와 어울리는 토핑을 추가해 더욱 맛있고 푸짐하게 즐기는 신제품 냉장면 3종을 선보이게 됐다”며 “추가 재료를 더할 필요 없이 간편한 냉장면으로 집에서도 제대로 된 한 끼를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오뚜기는 이번 냉장면 신제품 출시를 시작으로, 면류 제품에 대한 니즈를 세분화해 다양한 제품을 잇달아 선보일 계획이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